전기 욕한 적 없다며 전 여친 고소한다더니 '녹취록' 있다는 말에 꼬리 내린 코트

인사이트아프리카TV


[인사이트] 박상우 기자 = 동료 BJ와 유튜버의 험담을 하고 다녔다는 전 여자친구의 폭로가 나온 아프리카TV BJ 노래하는코트. 이에 코트는 사실이 아님을 밝히고, 법적 공방까지도 예고했다.


하지만 그것도 잠시 코트는 입장을 번복했다. 다혜가 코트와 나눈 대화 녹취록을 공개한 직후 코트는 이번 사건과 관련해 어떠한 대처도 하지 않겠다는 입장을 발표했다. 


지난 18일 코트는 아프리카TV 방송을 켜고 동료들의 욕을 일삼았다는 전 여자친구 다혜의 폭로에 대한 사실관계를 바로잡았다.


앞서 다혜는 이날 코트가 친분을 떠나 동료 BJ와 유튜버에 대한 막말과 험담을 하고 다녔다고 폭로했다. 그는 코트가 감스트, 염보성, 최군, 케이, 진용진, 전기 등에 대해 막말을 했다고 밝혔다.


인사이트


인사이트

아프리카TV


이날 방송에서 코트는 다혜의 주장이 사실이 아니라고 강조했다. 아울러 이런 폭로를 한 다혜와 법적 공방을 빚을 것 같다며 완고한 태도를 보였다.


코트는 "BJ 욕한 걸 이야기하는데, 욕한 적 없다. 다혜가 증거가 많이 있다고 하는데 보여달라고 하라"라며 "없는 이야기까지 만들어 방송을 하더라"라고 했다.


그러면서 "아마도 법적 공방으로 갈 것 같다. 자료 철저히 준비해서 아닌 건 아니라고 이야기하겠다"라고 덧붙였다.


이후 다혜는 다시 한번 방송을 켜 20여개의 녹취록을 시청자들에게 공개했다. 또 한 유튜버를 통해 철구와 외질혜에 대해 뒷담화를 하는 녹취록을 공개하기도 했다. 


인사이트코트 팬클럽에 달린 댓글 / 온라인 커뮤니티


실제 코트의 목소리가 담긴 녹취록까지 나오면서 누리꾼들은 다혜의 주장이 진실일 것이라는 반응을 내놨다.


다혜의 폭로가 이어지자 코트는 19일 새벽 4시 50분경 갑작스레 입장을 번복했다. '법정 공방'을 이어갈 것이라며 완강한 모습을 보이던 코트는 대처를 하지 않겠다고 밝혔다.


코트는 자신의 팬카페에 "고소고 X랄이고 그냥 아무 것도 하지 않기로 했다"라며 "다 무너지니까 뭔가 속이 시원하다. 지켜보려고 아둥바둥 했으니... 이번 생은 틀린 것 같다"라고 글을 남겼다.


완강하던 코트가 다혜의 녹취록 공개 이후 입장을 바꾸면서 누리꾼들 사이에서는 사실상 코트가 타 BJ를 욕했다는 폭로가 사실이라는 추측이 나오고 있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