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너무 스릴 넘쳐 이마 주름 생긴다"...시사회부터 반응 빵 터진 '콰이어트 플레이스 2'

인사이트롯데엔터테인먼트


[인사이트] 지미영 기자 = 심장을 조여오는 역대급 서스펜스 스릴러 '콰이어트 플레이스 2'가 곧 베일을 벗는다.


오는 16일 국내 개봉하는 영화 '콰이어트 플레이스 2'는 실체를 알 수 없는 괴생명체의 공격으로 일상이 사라진 세상, 소리를 내면 죽는 극한 상황 속 살아남기 위해 집 밖을 나선 가족이 더 큰 위기에 맞서 싸우는 이야기를 그린다.


전편보다 확장된 스케일과 강력한 액션, 한층 진화된 서스펜스를 장착한 초감각 서스펜스 영화라 개봉 전부터 반응이 뜨겁다.


인사이트롯데엔터테인먼트


실제로 지난달 28일 북미 개봉과 동시에 압도적으로 박스오피스 1위 및 영국, 러시아, 호주, 뉴질랜드, 아이슬란드, 인도네시아 등 세계 각국에서 1위를 기록하며 '넘사벽' 클래스를 입증했다.


특히 탁월한 영상미와 긴장감 넘치는 사운드 디자인, 배우들의 놀라운 연기 완벽한 합을 이뤄내 매 순간 긴장의 끈을 놓을 수 없다는 후문이다.


인사이트롯데엔터테인먼트


지난 8일 국내에서도 언론배급시사회가 진행됐다. 호평 릴레이가 쏟아지고 있어 흥행 열풍 기세를 이어나갈 것으로 보인다.


각 매체 기자들은 "러닝타임 순삭", "꼴딱꼴딱. 극한의 스릴에 숨이 멎는다"라며 숨 막히는 추격전과 가슴을 울리는 성장 서사가 잘 녹아든 점에 대해 박수를 보냈다.


인사이트롯데엔터테인먼트


또 "전편을 확장한 공포의 세계", "모범적인 속편의 탄생", "세상에서 가장 짧게 느껴진 97분", "1편도 미쳤는데 2편은 더 미쳤다"라며 전편보다 더 강력하고 영리하게 돌아왔다는 평을 내놨다.


'콰이어트 플레이스 2'가 IMAX, 4DX, Super 4D, Dolby Cinema, Atmos까지 다양한 포맷의 개봉을 확정한 만큼 꼭 극장에서 관람할 것을 강력 추천하는 이들도 많았다.


이들은 "4DX로 보니까 4배로 재밌다", "극장에서 봐야만 하는 스크린 맞춤형 영화"라며 극찬을 아끼지 않았다. 풍부하고 입체적인 사운드와 선명한 이미지로 극강의 서스펜스를 경험할 수 있다는 것이다.


인사이트롯데엔터테인먼트


작품에 대한 기대감이 수직 상승하고 있는 가운데, 남들보다 발 빠르게 관람할 수 있는 기회가 찾아와 눈길을 끈다.


오는 12일, 13일 양일간 1, 2편 연속 상영과 2편 미리 보기가 제공되는 시사회가 열린다.


인사이트롯데엔터테인먼트


'콰이어트 플레이스'와 '콰이어트 플레이스 2'를 연속으로 관람할 수 있는 유일한 기회로, 전편을 보지 못했던 관객들은 물론, 전편을 복습하고 싶은 관객들을 위해 준비됐다.


1+2편 연속 상영은 전국 롯데시네마와 메가박스에서, '콰이어트 플레이스 2' 사전 시사 예매는 전국 CGV, 롯데시네마, 메가박스에서 만나볼 수 있다. 자세한 사항은 각 극장 홈페이지와 모바일 애플리케이션을 통해 확인하면 된다.


급격히 무더워진 요즘, 6월 극장가를 뒤흔들 '콰이어트 플레이스 2'를 관람하며 더위를 싹 날려보는 건 어떨까.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