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30 30℃ 서울
  • 26 26℃ 인천
  • 30 30℃ 춘천
  • 26 26℃ 강릉
  • 30 30℃ 수원
  • 27 27℃ 청주
  • 26 26℃ 대전
  • 28 28℃ 전주
  • 24 24℃ 광주
  • 25 25℃ 대구
  • 27 27℃ 부산
  • 29 29℃ 제주

데뷔 13년차인데 '정규 앨범' 하나도 없어 아쉽다는 '가수' 서인국

가수 겸 배우로 활동 중인 서인국이 데뷔 13년 차인데 아직 정규 앨범이 없다며 아쉬운 마음을 털어놨다.

인사이트메가박스중앙(주)플러스엠, 리틀빅픽처스 제공


[인사이트] 지미영 기자 = 가수 겸 배우 서인국이 정규 앨범에 대한 갈망을 드러냈다.


최근 서인국은 영화 '파이프라인' 개봉을 앞두고 화상 인터뷰를 진행했다.


이날 서인국은 지금의 자신을 만들어 준 오디션 프로그램 Mnet '슈퍼스타K1'을 언급했다.


앞서 서인국은 해당 프로그램에서 우승을 차지하며 대중에게 얼굴을 알린 뒤 연예계에 입문했다.


인사이트메가박스중앙(주)플러스엠, 리틀빅픽처스 제공


인사이트KBS1 '한중가요제' 


서인국은 가수로 데뷔했지만, 지난 2012년 방송된 tvN '응답하라 1997'을 시작으로 연기에 도전하며 배우로서도 활발히 활동하고 있다.


그는 "지금은 '다시 돌아가도 오디션 프로그램에 나가겠느냐'라는 대답에 '그렇다'라고 대답할 수 있게 됐다"라며 프로그램에 감사함을 느꼈다.


이어 그는 "제가 이렇게 많은 관심과 사랑을 받을 수 있는 이유는 오디션이라는 초석이 있었기 때문이다. 오디션이 아니었다면 지금의 저는 꿈도 꿀 수 없다"라며 현재의 삶에 만족도가 높다고 밝혔다.


서인국은 가수로서의 계획도 밝혀 이목을 끌었다.


인사이트tvN '어느 날 우리 집 현관으로 멸망이 들어왔다'


그는 "저도 데뷔한지 12년, 13년이 됐는데 가수로서 아쉬운 부분이 있다. 정규 앨범이 아직까지 없는 게 개인적으로 아쉽다"라고 털어놨다.


그러면서 그는 "얼마 전에는 음악 작업실을 따로 만들어서 친한 작곡가들과 노래도 부르고 곡도 만들고 있다. 기회가 된다면 가수로 찾아뵐 수 있지 않을까 싶다"라라고 전했다.


한편 지난달 26일 개봉한 '파이프라인'은 대한민국 땅 아래 숨겨진 수천억 원어치의 기름을 훔쳐 인생 역전을 꿈꾸는 여섯 명의 '도유꾼'이 펼치는 막장 팀플레이를 그린 범죄 오락 영화다.


서인국은 영화에서 업계 최고 천공 기술자이자 작전 총괄 팀장인 핀돌이 역으로 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