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대서 귀 뚫었다는 오해 받고 맞은 적있다 고백한 'UDT 출신' 에이전트H

인사이트YouTube '서든어택'


[인사이트] 이원선 기자 = 특수부대 UDT 출신 유튜버 에이전트H가 군대 시절 겪었던 비하인드 이야기를 털어놨다.


지난 4일 유튜브 채널 '서든어택'에는 "싸지방에 온 UDT 저격수 출신 에이전트H, 강철부대 시즌2 출연 예고?"라는 제목의 '라떼 싸지방' 두 번째 에피소드가 올라왔다.


해당 영상에는 에이전트H가 나와 아르바이트 지원서를 낸 모습이 담겼다. 이날 수려한 외모의 에이전트H를 본 장동민은 "UDT는 잘생긴 애들만 뽑나. 육준서도 그렇고 에이전트H도 그렇고 너무 잘생겼다"고 칭찬했다.


그러자 에이전트H는 군대에서 겪었던 웃지 못할 에피소드를 털어놨다.


인사이트


인사이트YouTube '서든어택'


에이전트H는 "부대에서 얼굴을 가지고 혼난 적은 없었는데, 귀를 뚫은 줄 알고 맞은 적은 있었다"고 말문을 열었다.


그는 "하루는 군대에 있는데 선임이 부르더니 '넌 군대 와서 귀를 뚫어?'라고 했다. 근데 가까이 와서 제 귀를 보더니 '점이네. 가라'라고 말하셨다"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그는 귀에 박혀있는 큰 점을 보여줬다. 점은 양쪽 귀에 모두 있어 장동민을 놀라게 했다. 이를 보던 장동민은 "얘 점백이 장난 아니다. 거의 달마시안이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귀를 뚫은 오해를 받아 맞기까지 했다는 에이전트H의 말에 장동민은 "어차피 오해받을 거 그냥 뚫어라"라고 시원한 해결책을 내놔 웃음을 더했다.


한편 에이전트H는 유튜브 채널 '피지컬갤러리'의 '가짜사나이' 시리즈를 통해 이름을 알렸다. 현재는 직접 운영 중인 유튜브를 통해 다양한 콘텐츠를 선보이고 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YouTube '서든어택'


YouTube '서든어택'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