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동생 2명 '내 전부'라며 넘치는 애정 드러낸 '멋진 오빠' 김요한

인사이트Instagram 'y_haa.n'


[인사이트] 박효령 기자 = 그룹 위아이 김요한이 두 여동생을 향한 애정을 드러냈다. 


23일 김요한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내 전부'라는 말과 함께 사진 한 장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두 명의 여동생과 다정히 어깨동무를 하고 있는 김요한의 모습이 담겼다. 


세 사람은 '뱅' 앞머리의 짧은 헤어스타일은 물론 선한 눈매를 포함한 이목구비까지 똑닮은 외모를 자랑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MBC '전지적 참견 시점'


김요한이 여동생이라 직접적으로 언급을 하지 않아도 한눈에 알아볼 수 있을 정도의 '붕어빵' 남매였다. 


특히 김요한은 자신의 여동생들을 '내 전부'라고 표현하며 깊은 애정을 표했다. 


같은 날 '동생 바보' 김요한이 오는 29일 방송 예정인 MBC '전지적 참견 시점'에 두 여동생과 함께 출연하는 것으로 알려져 관심을 불러 모았다. 


공개된 예고편에서는 데뷔 전까지 태권도 선수로 활약했던 김요한이 개최한 태권도 교실에 두 여동생이 참여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인사이트MBC '전지적 참견 시점'


인사이트Instagram 'y_haa.n'


두 동생들은 귀여운 외모와는 달리 터프한 발차기 솜씨를 선보이며 김요한을 놀라게 했다. 


이를 접한 누리꾼은 "김요한 같은 오빠 구한다", "셋 다 너무 귀엽다", "여동생 둘 다 오빠랑 똑같이 생겼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세 사람의 '남매 케미'를 볼 수 있는 MBC '전지적 참견 시점'은 오는 29일 오후 11시 10분에 만나볼 수 있다. 


※ 관련 영상은 20초부터 확인할 수 있습니다.


네이버 TV '전지적 참견시점'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