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12 -12℃ 서울
  • -6 -6℃ 인천
  • -15 -15℃ 춘천
  • -6 -6℃ 강릉
  • -11 -11℃ 수원
  • -9 -9℃ 청주
  • -7 -7℃ 대전
  • -7 -7℃ 전주
  • -4 -4℃ 광주
  • -5 -5℃ 대구
  • -1 -1℃ 부산
  • 4 4℃ 제주

한국인이 비누 냄새난다고 극혐하는 '고수'에는 OO 성분이 들어있었다

인사이트gettyimagesBank


[인사이트] 김다솜 기자 = "쌀국수에 고수 빼주세요", "나는 고수에서 비누 맛나서 싫던데?"


오이보다 호불호가 심각하게 갈리는 향신료 고수.


쌀국수나 똠얌꿍, 반미 샌드위치 등 동남아 음식에는 많이 들어가지만, 우리나라에서는 잘 사용하지 않는 향신료 중 하나다.


특유의 향긋한(?) 맛 때문인데 고수를 싫어하는 이들이 많다.


인사이트gettyimagesBank


보통 고수를 싫어하는 사람들은 고수에서 강한 비누 향이 난다며 역겹다고 말한다. 그런데 이 고수에는 진짜로 비누와 같은 성분이 들어있었다.


미국의 유전자분석업체 'Flavour' 연구에 따르면 로션 등에서 발견되는 '알데하이드'라는 화학 성분이 고수에도 들어있었다.


그런데 이 화학 성분의 냄새를 감지하는 사람들은 후각 수용체 'OR6A2' 유전자가 변형된 이들이었다고.


변형된 유전자를 가지고 있는 사람들만 고수에서 독특한 맛과 향을 느낀다는 설명이다.


인사이트gettyimagesBank


고수에서 비누 맛이나 세제 맛을 느끼는 이들은 전체 인구의 4~10%에 해당한다고 알려졌다.


다만 미국 노스웨스턴대학의 신경과학자 제이 고트프리드 박사는 해당 유전자 유형을 가진 사람도 고수를 많이 접하다 보면 고수를 좋아하게 될 수도 있다고 전했다.


뇌가 냄새를 인식하는 범위가 넓어지고 방식이 수정되기 때문이다.


고수는 체내 독성 물질을 제거하고 항산화 효과가 뛰어나며 각종 비타민과 미네랄이 풍부하다고 알려졌다. 오늘부터 고수를 넣은 쌀국수에 도전해보는 건 어떨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