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수 나비, 16일 득남해 엄마 됐다..."산모·아이 모두 건강"

인사이트Instagram 'navi_jiho'


[인사이트] 정현태 기자 = 가수 나비가 득남 소식을 알렸다.


17일 나비 소속사 알앤디컴퍼니 측은 공식 입장을 통해 "가수 나비가 지난 16일 득남했다"라고 밝혔다.


이어 "현재 산모와 아이는 모두 건강한 상태이며, 가족들의 축복과 보살핌 속에서 안정을 취하고 있다"라고 전했다.


끝으로 소속사 측은 "앞으로도 나비는 엄마이자, 가수로서 최선을 다할 예정이니 많은 응원 부탁드린다"라고 당부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Instagram 'navi_jiho'


이날 나비도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아들의 사진을 공개하며 "어제 오전, 아들 조이가 건강하게 태어났어요. 응원해 주시고 축하해 주신 모든 분들 감사해요"라고 전했다.


나비는 지난 2019년 중학생 때부터 친구로 지냈던 한 살 연상 동문과 결혼했다.


이후 나비는 결혼 1년 만인 지난해 임신 소식을 알려 많은 이들의 축복을 받았다.


그는 인스타그램을 통해 배가 점점 더 불러오는 과정을 공개하며 팬들의 응원을 받았다.


지난 15일에 아이를 낳기 위해 병원에 입원한다는 소식을 알렸던 나비는 떨리는 마음에 잠을 못 이루고 있다고 밝히기도 했다.


인사이트Instagram 'navi_jiho'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