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제 '키 150cm대'인데 '넘사벽 비율' 때문에 최소 170cm로 보이는 오마이걸 유아

인사이트Instagram 'yoo__sha'


[인사이트] 박효령 기자 = 오마이걸 유아가 키는 숫자에 불과하다고 입증할 만한 남다른 비율을 뽐냈다. 


지난 14일 유아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여러 장의 사진을 공개하며 근황을 알렸다. 


게재된 사진 속 유아는 연보랏빛 드레스를 입고 포즈를 취하고 있어 마치 동화 속 공주님을 연상케했다. 


특히 그는 최근에 측정한 자신의 키가 '159.2 cm'라고 솔직하게 밝혀 이목을 끌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Instagram 'yoo__sha'


평소에도 유아는 비교적 작은 키와 달리 엄청난 비율을 선보이는 것으로  유명하다. 


그는 키가 '159.2 cm'라는 사실이 믿기지 않을 정도의 '넘사벽' 비율을 자랑한다. 


유아는 또렷한 이목구비가 다 담겨있는 것이 신기할 정도로 작은 얼굴과 쭉 뻗은 긴 다리를 소유해 팬들의 부러움을 샀다. 


그는 자신의 독보적인 피지컬로 다양한 의상을 소화하며 '인간 바비 인형' 자태를 선보였다. 


인사이트


인사이트Instagram 'yoo__sha'


무대 위와 일상 속 유아의 모습을 접한 누리꾼은 "말도 안 되는 비율이다", "그냥 보면 170cm 같다", "키 큰 줄 알았다", "요정 비주얼이다" 등의 반응을 보냈다. 


유아가 속해있는 그룹 오마이걸은 지난 10일 여덟 번째 미니앨범 '디어 오마이걸(Dear OHMYGIRL)'의 타이틀곡 '던던 댄스(DUN DUN DANCE)'를 공개했다.


신곡 '던던 댄스'는 오마이걸의 다채로운 보컬 하모니와 중독적인 훅이 돋보이는 뉴 디스코 스타일의 곡이다. 


인사이트Instagram 'wm_ohmygirl'


인사이트Mnet '엠카운트다운'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