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팬티 입을 때 성기 위로 올려요, 내려요?" 질문에 비뇨기과 의사가 내놓은 '정답' (영상)

인사이트YouTube '알성달성'


[인사이트] 디지털뉴스팀 = 팬티 입을 때 성기를 위로 올려야 할까, 아래로 내려야 할까?


이 같은 고민을 하는 남성들이 의외로 많다.


이에 비뇨기과 의사가 '정답'을 알려줬다.


최근 유튜브 채널 '알성달성'에는 비뇨기과 의사에게 궁금했던 남성의 몸에 관한 질의응답이 올라왔다.


인사이트


인사이트YouTube '알성달성'


이날 비뇨기과 의사는 팬티를 입을 때 성기를 위로 올려야 하냐, 아래로 내려야 하냐는 질문에 "위로 올려라"라고 답했다.


그는 "위로 올리는 게 맞다. 다만 발기가 안 되어 있을 때는 성기 사이즈에 따라 올릴 때가 있는 경우도 있고, 없는 경우도 있겠다"고 덧붙였다.


특히 트렁크 팬티를 입었을 때는 성기가 잡히지 않기 때문에 자유롭게 안에서 놀도록 놔두면 된다고 조언했다.


실제 여러 전문가는 성기를 위로 올려 팬티를 입어야 음경과 음낭, 허벅지가 분리돼 음낭의 열 발산 면적이 넓어지고 온도가 낮아져 고환이 건강해진다고 조언한다.


인사이트


인사이트YouTube '알성달성'


음낭을 가볍게 받쳐줘 지구의 중력으로 음낭과 음경이 아래로 축 처져서 발생하는 발기부전이나 전립선 질환을 예방하는 효과가 있다고 한다.


이날 전문의는 탈모약이 성욕, 발기력 등에 영향을 미칠 수 있고, 자위를 잘 못 하면 '지루'가 생길 수 있다고도 언급했다.


정액이 노랗게 변하는 등 고름 색일 경우 정낭, 전립선에 염증이 있을 수 있기에 병원에 방문하라고 강조했다.


이외에도 남성이 성에 관해 궁금해할 만한 다양한 질문에 대해 전문의는 성심껏 답했다. 해당 영상을 하단에서 함께 만나보자.


인사이트남성 성기 모형 자료 사진 / Taipei Times


YouTube '알성달성'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