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녀 BJ 감동란이 GS25 '메갈리아' 논란에 남성들 '불매운동' 참여 독려한 이유

인사이트아프리카TV


[인사이트] 박상우 기자 = "담당자를 색출해 피해 보상을 해야 한다"


아프리카TV BJ 감동란이 최근 불거진 GS25 '남성 혐오' 논란에 자신의 소신을 밝혔다.


그는 해명과 사과를 하고 넘어가는 게 아닌 담당자를 색출해 징계 조치를 해야 한다는 뜻을 강조했다.


지난 3일 감동란은 아프리카TV 생방송을 켜고 GS25 사태와 관련해 시청자들과 이야기를 나눴다.


인사이트


인사이트아프리카TV


이날 방송에서 감동란은 GS25가 남혐 사태로 큰 파장을 맞을 것이라며 문제 해결 방식을 지적했다.


앞서 GS25는 지난 1일 전용 모바일 앱에 이벤트를 홍보하기 위한 포스터를 공개했다. 그런데 포스터 속에 손 모양 그림이 남성 비하 목적이라는 주장이 쏟아지면서 논란이 불거졌다.


논란이 커지자 GS25는 포스터에서 문제가 된 부분을 삭제하고 "내부적으로 무겁게 받아들여 앞으로 논란이 될 만한 내용에 대해 철저히 모니터링해 더욱 세심한 검토와 주의를 기울이겠다"라고 사과했다.


감동란은 GS의 이런 조치에 불만을 드러냈다. 그는 "GS? 큰일 났지. GS가 어떻게 해야 했는지 아느냐"라면서 "이런 짓을 한 애들을 색출해 내서 피해보상 고소를 했어야 한다"라고 말했다. 


인사이트아프리카TV


그러면서 "근데 '저희끼리 해결했습니다', '이제 그럴 일 없을 것입니다' 식으로 대처를 해 끝내버리니깐 사람이 화가 나겠느냐, 안 나겠느냐"라고 덧붙였다.


이어 "이러니깐 들고 일어서는 것이다. 고소하고 피해보상을 요구했어야 끝이 나는 것"이라며 "내부 실수가 말이 되느냐"라고 지적했다. 


또 감동란은 시청자들에게 '불매운동' 참여를 독려하기도 했다. 더이상 참지 말고 불편함을 드러내야 한다는 것이다. 


감동란은 "걔네(여성 커뮤니티 회원들)가 했던 게 뭐냐. 배알 꼴리면 무리 지어 달려가서 테러했다"라면서 "이제 남자들도 참지 말고 똑같이 해라. 일어서라. 불매운동 시작하는 거야"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