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랙 위도우 부터 가오갤3 까지"···오는 2023년까지 '마블 영화' 10편 개봉한다

인사이트YouTube 'Marvel Entertainment'


[인사이트] 김한솔 기자 = 코로나19 팬데믹 여파로 그동안 개봉하지 못하고 연기해왔던 마블 영화들이 올해부터 차례로 개봉해 전세계 관객들과 만나게 됐다.


3일(현지시간) 디즈니가 공식 SNS를 통해 그동안 베일에 감췄던 마블스튜디오 영화들의 부제목과 개봉일 등을 소개했다.


디즈니에 따르면 올해 마블 영화 4편이 공개될 예정이다. 


인사이트


인사이트YouTube 'Marvel Entertainment'


가장 먼저 관객을 만나는 영화는 '블랙 위도우'로 오는 7월 9일 공개된다. 이어 '샹치와 텐 링즈의 전설'은 2021년 9월 3일, 마동석이 출연한 '이터널스'는 2021년 11월 5일 만나볼 수 있다.


또한 가장 많은 이들의 관심을 받고 있는 '스파이더맨:노웨이홈'이 2021년 12월 17일 대미를 장식한다.


내년과 내후년에도 마블 영화는 계속 이어진다. '닥터 스트레인지' 속편은 '멀티버스 오브 매드니스'라는 부제목으로 2022년 3월 25일 공개된다. 


인사이트YouTube 'Marvel Entertainment'


'토르4'인 '토르: 러브 앤 썬더'는 2022년 5월 6일, '블랙팬서2'인 '블랙팬서:와칸다 포에버가 2022년 7월 8일 개봉한다. 


'캡틴 마블2'인 '더 마블스'가 2022년 11월 11일, '앤트맨3'인 '앤트맨과 와스프: 퀀텀매니아'가 2023년 2월 17일, '가디언즈 오브 갤럭시 3'가 2023년 5월 5일 개봉한다.


그동안 코로나19 팬데믹으로 개봉을 연기해왔던 마블 영화인 만큼 전세계 마블 팬들의 관심을 한몸에 받고 있다.


YouTube 'Marvel Entertainment'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