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픈 첫날부터 '백상예술대상' 인기투표 1위 달리고 있는 서예지

인사이트사진=인사이트


[인사이트] 이원선 기자 = 배우 서예지가 제57회 백상예술대상 틱톡 인기투표 1위에 올라있다. 


3일 백상예술대상 사무국은 이날 오전 11시부터 10일 오후 11시 59분까지 8일간 틱톡 인기상 투표를 진행한다고 밝혔다.


투표는 각 부문별로 1인 1일 3표 투표 가능하며, 부문별 투표 페이지를 공유하면 각 2표가 추가된다.투표는 실시간으로 집계 및 반영되고 있다.


틱톡 인기상은 여기서 뽑힌 남녀 배우 각각 1인이 수상한다. 후보는 TV, 영화 부문에 오른 후보자들을 대상으로 남자 35명, 여자 34명이 선정됐다.


인사이트


인사이트제57회 백상예술대상


쟁쟁한 후보들 가운데 여자 인기상 투표 1위로 서예지가 올랐다. 서예지는 이날 오후 2시 기준 1만 3250명의 득표를 얻었다. 뒤이어 김소현과 신혜선이 서예지의 뒤를 바짝 쫓고 있다.


서예지는 '조종설'을 비롯해 스태프 갑질 및 학교폭력 의혹 등 갖은 논란으로 화제의 중심에 섰지만 인기투표 1위를 달리고 있어 눈길을 모은다.


남자 부문 후보 역시 쟁쟁한 배우들이 다수 포함됐다. 그중 '대세남' 김선호, 김수현, 송중기가 나란히 1, 2, 3위를 차지하고 있다.


한편 신동엽, 수지가 MC를 맡은 제57회 백상예술대상은 오는 13일 오후 9시부터 JTBC, JTBC2, JTBC4에서 동시에 중계되며, 틱톡에서도 글로벌 생중계된다.


인사이트tvN '사이코지만 괜찮아'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