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학폭 의혹' 부인한 박혜수, 현재 차기작 촬영 중

인사이트KBS2 '디어엠(Dear.M)'


[인사이트] 지동현 기자 = 학교 폭력 의혹을 받고 있는 배우 박혜수가 새 작품을 촬영 중인 것으로 확인됐다.


30일 일간스포츠에 따르면 박혜수는 최근 저예산 영화 '너와 나' 촬영을 시작했다.


'너와 나'는 지난주에 크랭크인 했고 박혜수 또한 현재 촬영 중이라고 영화계 관계자는 해당 매체에 전했다.


감독이자 배우로 활동 중인 조현철이 '너와 나' 메가폰을 들었다.


인사이트영화 '삼진그룹 영어토익반'


인사이트온라인 커뮤니티


박혜수는 조현철과 영화 '삼진그룹 영어토익반'에서 호흡을 맞췄다.


당초 영화는 지난해 촬영을 확정 지었지만 박혜수의 '학폭' 논란이 불거져 일정이 지연됐고 결국 지난주 촬영을 시작했다.


앞서 박혜수는 학폭 의혹이 불거져 사실상 활동을 중단한 상태다.


구체적인 학교 폭력 사례를 든 피해자들이 속출하며 단체 행동까지 벌이고 있지만 박혜수는 그런 적이 없다며 법적 대응을 경고했다.


당초 방송 예정이던 박혜수와 NCT 재현 주연의 KBS2 '디어엠'은 기약 없이 편성이 무기한 연기됐다.


인사이트사진=인사이트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