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가 싫다면 보지마"···안티팬 저격글 썼다가 논란 일자 삭제한 용준형

인사이트Instagram 'bigbadboii'


[인사이트] 박효령 기자 = 그룹 하이라이트 출신 용준형이 의미심장한 글을 올렸다가 삭제했다. 


지난 22일 용준형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셀카를 업로드했다. 


공개된 사진 속 그는 강렬한 눈빛과 함께 독특한 헤어스타일을 자랑했다. 


사진과 함께 용준형은 "내가 싫다면 팔로잉을 멈추고 날 보지 마라. 당신의 하루를 아름다운 장면들로 채우길 바란다. 사랑합니다. 사랑합시다"라며 일부 누리꾼을 저격하는 듯한 글을 올렸다. 


인사이트


인사이트Instagram 'bigbadboii'


하지만 현재 해당 문구는 삭제됐고 사진만 남아있는 상태다. 


용준형이 게시글로 인해 일각에서 부정적인 의견이 나오자 글을 내린 것으로 보인다. 


지난 2019년 용준형은 불법 촬영물 유포 등으로 논란이 된 가수 정준영의 단체 대화방 멤버에 포함됐음을 인정한 바 있다. 


그는 팀에 2차 피해를 주지 않겠다는 입장을 밝히며 하이라이트에서 탈퇴했다. 


인사이트뉴스1


인사이트어라운드어스 엔터테인먼트


다만 용준형은 자신이 직접 불법 촬영을 하거나 유포하는 등 범법행위는 한 적 없다고 주장했다.


이후 그는 육군 현역으로 입대했으나 복무 중 무릎 부상을 입고 사회복무요원으로 편입해 지난 2월 소집해제했다. 


용준형은 인스타그램의 게시물을 모두 삭제하고 비공개로 전환했지만 소집해제 후 자신이 근황이 담긴 사진을 개인 SNS에 올리며 팬들과 소통하고 있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