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 확진' 권혁수랑 방송한 전효성, 검사 받고 자가격리 중

인사이트MBC FM4U '전효성의 꿈꾸는 라디오'


[인사이트] 박효령 기자 = 개그맨 권혁수가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은 가운데, 그와 최근 라디오를 진행한 가수 전효성도 코로나19 검사를 받는다. 


22일 MBC 측은 "MBC FM4U '전효성의 꿈꾸는 라디오'에서 함께한 DJ 전효성과 제작진도 코로나19 검사에 나섰다"라고 밝혔다. 


전효성은 고정 출연자인 권혁수와 지난 19일 방송을 함께했다. 


관계자는 당시 전효성과 권혁수가 보건당국의 방역수칙을 준수해 가림막이 있는 상태로 라디오를 진행했지만 혹시 모를 상황에 대비해 코로나19 검사를 받았다고 말했다. 


인사이트Instagram 'dreamradio_jhs'


인사이트뉴스1


현재 전효성은 자택에서 격리하며 검사 결과를 기다리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이에 따라 이날 방송하는 '전효성의 꿈꾸는 라디오'는 대체 DJ가 투입돼 진행될 예정이다. 


라디오 관계자는 "아직 검사 결과가 나오기 전이나 전효성 씨가 22일에는 방송을 진행하기 어려울 것으로 보고 대체 DJ를 찾고 있다"라며 "검사 결과와 방역당국의 지침에 따를 것"이라고 덧붙였다.


인사이트


인사이트사진 제공=인사이트


앞서 권혁수는 소속사 휴맵컨텐츠를 통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은 사실을 알렸다.


권혁수는 무증상으로 코로나에 감염된 정산 담당자와 지난 14일 미팅을 진행한 뒤 감염됐으며, 해당 담당자의 확진 사실을 확인하고 자발적으로 검사 받았다고 전했다.


현재 권혁수는 모든 활동을 중단하고 자가격리에 들어간 상태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