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부인·현여친 비교가 철 없다는 지적에 "유깻잎은 신경 안쓰는데 왜 난리냐" 받아친 최고기 (영상)

인사이트YouTube '최고기 ENTJ'


[인사이트] 이원선 기자 = 유튜버 최고기가 철없다는 누리꾼의 지적을 바로 받아쳤다.


지난 20일 유튜브 채널 '최고기 ENTJ'에는 '술 마시는데 유깻잎이 들어왔다'라는 제목의 영상이 게재됐다.


이날 최고기는 '최고기의 먹방 리뷰'를 촬영하며 술 방송도 함께 진행했다. 이때 유깻잎이 라이브 방송에 참여해 눈길을 끌었다.


최고기는 유깻잎이 참여한 실시간 댓글을 보며 "유깻잎씨도 오셨네. 전 와이프! 이거 맛있다"라며 "솔로 유깻잎을 위하여, 건배"를 외쳤다.


인사이트


인사이트YouTube '최고기 ENTJ'


현재 여자친구의 주량을 묻는 질문에 최고기는 "저량 주량이 비슷하다. 밸런스가 똑같다"며 "유깻잎님은 진짜 알쓰(알코올 쓰레기)다. 먹지를 못한다"라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최고기는 "전 와이프와 대화를 하며 여자친구 이야기를 하는 방송인이 있다?"라며 "영원한 친구를 위하여"라고 또 한 번 건배사를 외쳤다.


이후 한 누리꾼은 "(현 여자친구와) 전 부인이랑 비교하는 기사 떴던데, 왜 이리 철이 없냐"라고 지적했다. 이에 최고기는 "아까 전 부인 왔다 갔다. 아무 신경도 안 쓰는데 네가 왜 그러냐"라고 대답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YouTube '최고기 ENTJ'


또 그는 "기사에 새 여자친구가 전 부인보다 예쁘다고 자랑했던데"라는 댓글에는 "사실이다. '전 와이프가 이뻐요', '전 와이프 보고 싶어요' 이렇게 해야 되냐. 못 살겠다. 못 살겠어"라고 고개를 내저었다.


한편 최고기와 유깻잎은 지난 2016년에 결혼해 5년 만에 이혼했흐며, 슬하에 딸 솔잎 양을 두고 있다. 두 사람은 지난 2월 종영한 TV조선 '우리 이혼했어요'에 출연해 화제를 모았다.


지난달 30일 최고기는 자신의 유튜브 채널을 통해 현재 만나는 사람이 있음을 밝히며 많은 이들의 응원을 받았다.


인사이트YouTube '최고기 ENTJ'


인사이트TV조선 '우리 이혼했어요'


YouTube '최고기 ENTJ'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