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 '슬럼프' 왔었다며 '은퇴' 생각했다 고백한 악뮤 이수현

인사이트JTBC '독립만세'


[인사이트] 이원선 기자 = 남매 듀오 AKMU(악뮤) 이수현이 은퇴를 고민했다고 밝혀 궁금증을 자아낸다.


내일(19일) 방송될 JTBC '독립만세'에는 지난주에 이어 불면증 타파 모임을 결성한 이수현과 송은이, 재재의 에피소드가 펼쳐진다.


특히 이날 방송에는 이수현이 은퇴까지 생각했다는 발언이 예고돼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스케줄에 대한 심리적인 부담감으로 잠을 이루지 못하는 이수현은 "최근 1년 동안 제가 진짜 하고 싶어서 했던 건 하나도 없는 거 같다"며 지친 마음과 슬럼프를 고백한다.


인사이트


인사이트JTBC '독립만세'


또 조언을 얻고자 선배 가수 아이유와 유희열을 찾아갔던 일화도 공개된다. 이수현은 자신과 비슷한 시기에 슬럼프를 겪었던 아이유의 말에 극복할 수 있다는 희망을 얻게 됐다는 후문이다.


더불어 이수현은 "1년 전까지만 해도 은퇴를 입에 달고 살았다"고 밝혀 모두를 깜짝 놀라게 만든다.


음악에 흥미를 잃었던 당시 그에게 위안이 된 유희열의 진심이 담긴 이야기는 무엇이었을지 궁금증을 자극한다.


이날 방송에서는 송은이, 이수현, 재재가 코미디언이자 트레이너로 활동 중인 김혜선을 찾아 불명증 퇴치 운동에 나선 모습도 공개된다. 하드 트레이닝에 지친 세 사람은 현관문으로 탈출을 감행하기까지 했다고 해 본방사수 욕구를 끌어올린다.


한편 이수현은 데뷔 후 수많은 히트곡들을 쏟아내며 팬들에게 뜨거운 사랑을 받고 있는 이수현의 고충이 담긴 JTBC '독립만세'는 내일 오후 9시 방송된다.


인사이트JTBC '독립만세'


인사이트Instagram 'akmu_suhyun'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