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너 400 주면 하루 자?"...여캠과 술먹방 찍다 '성희롱' 논란 휩싸인 BJ 최고다윽박 (영상)

인사이트YouTube '느킴이슈 - 지극히 주관적인 이슈채널'


[인사이트] 성동권 기자 = 아프리카TV 인기 BJ '최고다윽박'이 성희롱 논란에 휩싸였다.


지난 9일 유튜버 '케니킴'은 자신의 채널에 "여성BJ 성희롱 및 인성논란. 190만 아프리카 BJ겸 유튜버를 고발합니다"라는 제목의 영상을 공개했다.


케니킴은 "어떤 시청자에게 제보를 받았다"면서 영상을 공개했는데 영상 속 인물은 최고다윽박이었다.


공개된 영상에서 여캠과 술먹방을 하던 윽박은 여성을 향해 "너 400 주면 하루 자냐?"라고 말했다.


인사이트YouTube '느킴이슈 - 지극히 주관적인 이슈채널'


여성이 황당해하며 "뭐라고?"라고 묻자 윽박은 "너 400 주면 하루 자?"라는 말을 반복했다.


문제가 된 행동은 이뿐만이 아니었다. 윽박은 여성을 향해 지속적으로 매니저를 집에 보내자고 제안했다.


반복된 윽박의 제안에 여성은 결국 자리를 떠났다. 떠나는 여성을 본 윽박은 배웅도 하지 않은 채 라이터를 집어던지며 불편한 심기를 표현했다.


당시 생방송 채팅창에는 "이건 좀 논란이 있겠는데...", "선 넘은 것 같다..." 등의 반응이 이어졌다.


현재 해당 영상은 '다시 보기'가 삭제돼있는 상황이다.


인사이트YouTube '느킴이슈 - 지극히 주관적인 이슈채널'


YouTube '느킴이슈 - 지극히 주관적인 이슈채널'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