섹시한 '장발'에서 다시 '덮머리'로 돌아가고 리즈 미모 경신한 '강철부대' 육준서 (사진)

인사이트Instagram '6dory'


[인사이트] 이원선 기자 = '강철부대'에 출연 중인 육준서가 앞머리를 내리고 청초한 미모를 자랑했다.


지난 6일 육준서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선선한 날씨"라는 짧은 멘트와 함께 사진 두 장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 속 육준서는 얼굴의 반 이상을 가리는 마스크를 쓰고 거울 셀카를 찍고 있는 모습이다. 특히 눈에 띄는 건 그의 헤어스타일 변신이다.


지금껏 육준서는 앞머리를 뒤로 넘기고 긴 머리를 자랑했으나, 사진 속 그는 앞머리를 짧게 자르고 한층 댄디해진 미모를 뽐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Instagram '6dory'


또 다른 사진에서도 짧아진 육준서의 헤어스타일이 눈길을 끌었다. 장발을 했을 때가 섹시한 매력을 자랑했다면 머리를 자르니 묘한 청순미까지 엿볼 수 있었기 때문이다.


이를 본 누리꾼은 "아 잘생겼다", "머리 자르니까 미모가 더 물올랐다", "이건 남친짤이다" 등의 반응을 쏟아냈다.


한편 육준서는 채널A '강철부대'에 출연 중이다.


그는 작은 얼굴에 완벽한 근육질 몸매와 게임 속 주인공 같은 비현실적 외모를 가져 여성 팬들의 사랑을 듬뿍 받고 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Instagram '6dory'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