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이어트'하느라 너무 힘들어 일주일에 한번씩 운다는 '167cm·53kg' 혜리

인사이트JTBC '아는 형님'


[뉴스1] 장아름 기자 = '아는 형님' 혜리가 다이어트 고충을 토로했다.


혜리는 20일 방송된 JTBC '아는 형님'에서 "혜리도 자주 우냐"는 질문에 "나 일주일에 한 번씩 운다"고 답했다.


인사이트JTBC '아는 형님'


인사이트Instagram 'hyeri_0609'


그는 이어 "난 다이어트 때문에 힘들다"며 "드라마 촬영한지 6개월이 됐다"며 "밤을 새워야 하니까 깨어있는 시간이 많다. 19~20시간을 깨어있다"고 고백했다.


혜리는 "다른 사람들이 살이 쭉쭉 빠진다. 힘드니까"라며 "그런데 나는 20시간동안 계속 먹는다"고 털어놨다. 


인사이트


인사이트Instagram 'hyeri_0609'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