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레알코리아, '2021 한국 로레알-유네스코 여성과학자상' 공모

인사이트사진 제공 = 로레알코리아


[인사이트] 김한솔 기자 = '2021 한국 로레알-유네스코 여성과학자상'이 3월 15일부터 오는 4월 15일까지 국내 여성과학자를 대상으로 '학술진흥상'과 '펠로십' 후보자를 모집한다고 밝혔다.


'2021 한국 로레알-유네스코 여성과학자상'은 로레알코리아(대표 크리스티앙 마르코스)와 유네스코한국위원회(사무총장 한경구)가 후원하고, 여성생명과학기술포럼(회장 묵인희)이 주관하는 국내 최고 권위의 여성과학자상이다.


올해로 20주년을 맞이하는 '한국 로레알-유네스코 여성과학자상'은 지난 2002년부터 작년까지 총 79명(중복 수상자 포함)의 수상자를 배출하는 등 여성과학계 발전을 위해 지속적으로 힘써온 바 있다.


'2021 한국 로레알-유네스코 여성과학자상' 후보자 공모는 '학술진흥상'과 '펠로십' 두 부문으로 나눠 진행된다.


'학술진흥상'은 국내 여성과학자 중 활발한 학술 활동 및 뛰어난 연구업적을 보유한 자에게 수여된다. 국제 과학 영역에 기여할 잠재력을 갖추었거나, 여성과학자의 역할과 위상 제고에 기여한 여성과학자가 선발 대상이다.


'펠로십'은 만 45세 미만(1976년 11월 1일 이후 출생)의 박사학위 재학생 혹은 박사학위 취득 후 5년 이내인 자로, 국내에서 이뤄진 우수한 연구 성과를 거둔 신진 여성과학자를 대상으로 한다. 모집 분야는 생명과학(생명과학, 의약학)과 이학(화학·환경, 수학·통계학, 물리·천문·지구과학)이다.


신청 희망자는 오는 4월 15일 오후 5시까지 신청서와 추천서, 증빙자료 등 관련 서류를 이메일로 접수하면 된다. 자세한 모집 요강과 신청서 및 추천서 양식은 여성생명과학기술포럼 홈페이지 공지사항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2021 한국 로레알-유네스코 여성과학자상' 최종 수상자 시상식은 오는 6월에 진행될 예정이다.


'학술진흥상' 수상자 1인에게는 상패 및 부상 2천만 원이 부여되며, '펠로십' 수상자 4인에게는 각각 상패 및 부상 5백만 원이 주어진다.


한편, '로레알-유네스코 세계여성과학자상'은 해마다 전세계 여성과학자 중 탁월한 과학 분야 연구 업적을 달성한 여성 과학자를 대상으로 수상하는 세계적 권위의 과학상이다.


지금까지 총 5명의 노벨상 수상자를 배출한 바 있으며, 지난해 발표한 '2020 로레알-유네스코 세계여성과학자상'에서는 '2018 한국 로레알-유네스코 여성과학자상' 펠로십 부문 수상자인 성균관대학교 신미경 교수가 인터내셔널 라이징 탤런트상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