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늦었지만 깊이 반성하겠다"···학폭 인정하고 '자필 사과문' 올린 스트레이키즈 현진

인사이트JYP엔터테인먼트


[인사이트] 이원선 기자 = 스트레이키즈 현진이 학교 폭력 논란에 대해 직접 사과했다.


26일 현진은 스트레이키즈 공식 SNS에 장문의 자필 사과문을 게재하고 학교폭력 의혹에 대해 직접 진심 어린 사과를 전했다.


현진은 "학창시절 저의 잘못된 언행으로 인해 상처를 받으신 분들께 진심으로 사과드린다"라며 "지금보다 더 부족했던 시절 제가 했던 행동을 돌아보니 부끄럽고, 변명의 여지가 없다. 너무 늦었지만 깊이 반성하겠다"라고 입을 열었다.


현진은 학교폭력 피해자를 직접 만나 정식으로 사과하고, 용서를 받은 것으로 전해졌다.


이에 대해 현진은 "내가 사과를 하고 사과를 받아줬다고 해서 과거의 내가 남긴 상처가 완전히 사라지지 않는다는 것을 잘 알기에 깊이 반성하고 있다. 뒤늦게나마 나로 인해 상처를 받은 분들에게 직접 만나 사과를 하고 또 이 글을 통해 용서를 구하는 말을 전할 수 있게 해줘 염치없지만 고맙다고 말하고 싶다"고 덧붙였다.


인사이트


인사이트JYP엔터테인먼트


마지막으로 현진은 "직접 만나진 못했지만 혹여 학창시절 저의 부적절한 언행으로 인해 상처 받으신 다른 분들께도 이렇게 글로나마 죄송하다는 말씀을 드린다"라고 재차 사과했다.


현진이 자필 사과문을 게재하기에 앞서 소속사 JYP엔터테인먼트는 현진이 피해자를 만나 직접 사과했다고 밝혔다. 


이어 "앞으로 현진은 늘 반성하는 마음을 가지고 살아갈 것을 다짐했다"며 "당사에서도 현진이 바른 길을 갈 수 있도록 더욱 신경쓰겠다"라는 공식 입장을 전했다.


인사이트Instagram 'realstraykids'


인사이트뉴스1


한편 지난 22일 현진의 동창이라고 주장한 누리꾼 A씨는 한 온라인 커뮤니티를 통해 현진에게 학교 폭력을 당했다고 주장했다.


A씨는 중학생 시절 현진이 자신을 학급 단톡방에 초대했고, 이때 현진을 포함한 다수의 남학생에게 폭언과 성희롱을 들었다고 했다.


논란이 커지자 현진은 MBN Y 포럼 2021 축하 공연, MBC '쇼! 음악중심' MC 등 여러 스케줄에 불참을 결정했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