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함소원·진화 부부 최근 결별했다"...측근이 전한 두 사람의 충격적 근황

인사이트Instagram 'ham_so1'


[인사이트] 김소영 기자 = 방송인 함소원과 진화 부부가 또 결별설에 휩싸였다.


24일 스포츠조선에 따르면 두 사람의 측근은 "최근 함소원과 진화의 관계가 급속도로 안 좋아지면서 결별을 택한 것으로 안다"고 전했다.


보도에 따르면 진화 측에서 결별을 결정하고 최근 출국을 준비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측근은 이같이 전하며 "시어머니가 이들의 사이를 다시 원만하게 만들어주기 위해 노력했지만 소용없었다"라는 말도 덧붙였다.


인사이트함소원 인스타그램


이에 24일 함소원은 자신의 SNS에 별다른 해명 없이 보도된 기사와 함께 "오늘은 아무 말도 안 하고 싶으네요"라는 글을 남겼다.


이어 한 매체를 통해 "무슨 말씀도 드릴 수 없는 상황"이라며 "부부 사이는 (원래) 좋았다 나빴다 한다. 드릴 말씀이 없다"라는 입장을 전했다.


두 사람은 동반 출연하던 TV조선 '아내의 맛'에서 23일 방송분을 마지막으로 당분간 촬영 분량이 없는 것으로 전해진다.


함소원은 최근 인스타그램 라이브 방송에서 진화를 찾는 팬들의 질문에도 별다른 반응을 보이지 않은 것으로 알려졌다.


측근의 귀띔인 만큼 확신할 수는 없지만, 지속되는 결별설에 팬들의 걱정이 더해가고 있다.


인사이트TV조선 '아내의 맛'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