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라 망신 시켜 죄송"···브라질 여성 몰카 논란에 눈물 흘리며 사과한 BJ 시조새 (영상)

인사이트afreeca TV


[인사이트] 성동권 기자 = 브라질에서 야외 방송 도중 몰카 논란이 일어난 BJ 시조새가 결국 사과했다.


24일 시조새는 아프리카TV를 통해 '죄송합니다'라는 제목으로 사과 방송을 진행했다.


시조새는 "일단 파장이 너무 커지는 것 같아 이야기를 드려야 할 것 같았다. 구속이 될 수도 있고 어떻게 될지는 솔직히 모르겠다"라고 입을 열었다.


이어 "브라질 갔을 때 제가 잘못한 것 싹 다 인지하고 있다"라며 "전 BJ이기 때문에 재미를 주기 위해 브라질을 갔다"라고 여행 경위를 설명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afreeca TV


시조새는 자신의 잘못을 인정하면서도 몰카는 절대 아니었다고 해명했다.


그는 "일부러 여자 엉덩이를 보려고 한 행동은 아니었다"라며 "옆에 있는 아저씨가 누워 같이 누웠을 뿐, 옆에 여성분이 계신지 정말 몰랐다"라고 설명했다.


몸매를 평가한 부분에 대해서는 "여성분이 몸매가 예뻐서 촬영을 하게 됐다. 이건 제 잘못이 맞다"라고 말했다.


브라질인들을 비하했다는 의혹에는 "절대 그분들을 비하하거나 악의적으로 얘기를 한 적은 없다"라고 강조했다.


인사이트afreeca TV


방송을 진행하던 중 감정이 북받친 그는 "나라 망신을 시켜서 정말 죄송하다"라며 참았던 눈물을 흘렸다.


그는 "제 자신이 너무 한심스럽고 제가 나가서 엄청난 실수를 저지른 것 같아 죄송해서 그렇다. 욕심이 과해서 실수를 저지른 것 같아 대한민국 국민과 브라질 국민분들께 정말 죄송하다"라고 재차 사과했다.


마지막으로 그는 "제가 영구 정지를 받더라도 재미를 주려고 갔다. 제가 했던 행동들 깊게 반성하면서 지내겠다. 죄송하다"라고 말을 마쳤다.


한편 시조새는 브라질에서 야외 방송을 하며 여성들을 촬영해 논란이 됐다.


이에 브라질 상파울루 한국 총영사는 공개 입장문으로 유감을 표했고, 외교부는 시조새에게 논란이 된 영상을 삭제 조치 및 귀국을 권고해 현재 시조새는 자가격리 중이다.


afreeca TV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