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슴골 훤히 드러낸 채 생방송하는 여친에 시청자 눈치 보며 단속(?) 하는 남자 (영상)

인사이트YouTube '푸들커플'


[인사이트] 성동권 기자 = "아니.. 제발 옷으로 가슴 좀 가려"


지난 23일 '푸들커플'은 유튜브 채널에 "아이템 장착? 하고 방송 켰을 때 남자친구의 반응은..?ㅋㅋㅋ 방송 어렵네요.ㅠ"라는 제목의 영상을 공개했다.


영상에서 소연은 가짜 가슴으로 가슴골을 노출한 채 생방송을 진행하는 몰래카메라를 진행했다.


가짜 가슴이라 할지라도 노출이 과하게 느껴지는 모습에 본형은 안절부절못하는 모습으로 웃음을 자아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YouTube '푸들커플'


소연의 집을 방문한 본형은 앞섬을 풀어헤친 채 생방송을 진행하고 있는 소연을 발견했다.


앞서 가짜 가슴으로 몰카를 당한 적이 있던 본형은 "이거 하지 말라니까 왜 또 이걸 하고 있어"라며 당황한 듯한 모습을 보였다.


자신의 말을 무시한 채 가짜 가슴을 자꾸 노출하는 소연의 행동에 본형은 어쩔 줄 몰라 했다.


시청자들이 있어 화를 내지는 못하면서 자신을 걱정하는 본형의 모습이 귀여웠던 소연은 더 짓궂은 행동으로 본형을 당황시켰다.


인사이트YouTube '푸들커플'


자신의 반응을 보기 위해 영상을 촬영한다고 하자 본형은 "나 앞으로 아무 반응도 안 할 거야"라며 귀여운 투정을 부렸다.


어떤 방법도 먹히지 않자 본형은 "내가 저거 착용해버린다"라고 도리어 협박을 하며 웃음을 자아내기도 했다.


이를 본 누리꾼들은 "아니 반응 너무 귀여운 것 아니냐고!!", "가짜 가슴인 걸 알아도 숨겨주고 싶은 남자 마음이 공감된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편 푸들커플은 45만 구독자를 보유하고 있는 커플 유튜버다.


YouTube '푸들커플'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