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자 지드래곤' 별명에 블랙핑크 제니가 함박웃음 지으며 보였던 반응

인사이트 / 사진=인사이트사진=인사이트


[인사이트] 지동현 기자 = 블랙핑크 제니와 빅뱅 지드래곤이 1년째 열애 중이라는 소식이 전해지자 제니의 과거 발언에 이목이 집중됐다.


지난 2018년 11월 제니는 솔로 데뷔 싱글 '솔로(SOLO)' 발매 기념으로 기자간담회를 열었다.


이날 제니는 "지드래곤을 보는 것 같다"라는 말이 나올 정도인 일명 '여자 지드래곤'이라는 별명에 대한 생각을 털어놨다.


제니는 "지드래곤 선배와 비교를 해주시는 것 자체가 너무 큰 칭찬이다. 부정한다기 보다 그렇게 봐주면 정말 감사하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인사이트 / 사진=인사이트사진=인사이트


인사이트넷마블


이어 제니는 "지드래곤 선배는 남자이고 저는 여자라 어떻게 하면 멋있을지에 대한 상상을 한다. 지드래곤 오빠의 길을 잘 밟아서 '여자 지드래곤' 타이틀을 계속 가져가고 싶다"고 소속사 선배 지드래곤에 애정을 드러냈다.


24일 디스패치에 따르면 지드래곤과 제니는 1년째 열애 중이다.


보도에 따르면 두 사람은 지드래곤이 살고 있는 한남동 고급빌라에서 데이트를 주로 했다.


자신의 카니발을 지드래곤의 빌라에 등록한 제니는 별도의 인증 절차 없이 전용 엘리베이터를 타고 올라가 외부 노출 없이 데이트를 이어왔다.


이날 YG엔터테인먼트는 "아티스트의 개인적인 사생활에 대해 회사가 확인해드리기 어렵다. 양해 부탁드린다"고 입장을 밝혔다. 


인사이트 / 사진=인사이트사진=인사이트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