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이 많은 쓰레기 만나면 안 돼"...21살 여성에 '띠동갑 연상남' 만나지 말라 했다가 욕 먹은 딘딘

인사이트SBS 파워FM '딘딘의 Music High'


[인사이트] 지동현 기자 = 딘딘이 나이 많은 남성을 비하했다는 이유로 일부 누리꾼에게 욕을 들었다.


지난 16일 방송된 SBS 파워FM '딘딘의 Music High'에서 딘딘은 한 청취자의 연애 고민에 귀를 기울었다.


21살 여성의 청취자는 자전거 동호회에서 만난 33살 남성에게 호감을 느낀다고 했지만 많은 나이 차이로 인해 주변에서는 이를 만류하고 있다고 걱정을 털어놨다.


빅원은 나이 차이가 중요하지 않다고 했지만 딘딘은 띠동갑의 연애를 반대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Instagram 'dindin_musichigh'


딘딘은 "저는 무조건 반대"라며 "이 남자를 잘 알지는 모르지만 몇 가지만 추려보자"고 했다.


러닝 크루, 자전거 동호회 같은 운동 모임에 참여하는 남자들이 외로운 마음을 품고 오는 것 같다고 주장한 딘딘은 "내 주변에 러닝 크루를 하는 남자들이 한 명은 있을 것 아니냐. 달리기하는 팀이 끝나고 맥주를 마시는데 그게 이해가 안 된다"고 했다.


그러면서 딘딘은 "내 동생이 21살인데 33살 남자를 만난다면 남자를 찾아가서 만남을 가질 것 같다. 어떤 사람인지. 정말 괜찮은 사람일 수도 있는데 통상적으로 띠동갑이 이성을 볼 때 만만해 보일 수 있다"고 강조했다.


이어 딘딘은 "20대 초반은 무조건 20대 초반을 만났으면 좋겠다. 20대 초반은 성인이 된 지 얼마 안 됐고 아직 성인으로서의 가치관이 잡혀 있지 않아서 그때 한번 잘못된 이성, 나이 많은, 흔히 말하는 쓰레기를 만나면 이 가치관이 무너진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인사이트온라인 커뮤니티


인사이트Instagram 'dindin_musichigh'


빅원이 "또래 중에 쓰레기가 없다는 보장이 어딨냐"고 하자 딘딘은 "또래는 쓰레기여 봤자 또래다. 내가 컨트롤이 가능한 또래의 쓰레기"라며 "20년 묵은 쓰레기가 있고 얘는 묵어봤자 2년 묵은 쓰레기가 있다. 그러니까 좀 조심해야 한다"고 소신을 드러냈다.


나이 많은 남성이 어린 여자를 만나는 사실 자체를 비하하기보단 나이 많은 사람 중에 비뚤어진 인성을 가진 이를 만나게 되면 후폭풍을 감당하기 힘들다고 딘딘은 강조하고 싶었던 것이다.


그러나 딘딘의 해당 발언은 그가 나이 많은 남성을 "쓰레기"라고 폄훼했다는 식으로 온라인 커뮤니티에 퍼졌다.


일부 누리꾼은 "거울 보고 하는 말이냐", "딘딘도 쓰레기 소리 들을 나이 먹을 텐데" 등 불편하다는 시선을 보냈다.


그러나 딘딘의 정확한 발언이 알려지자 "틀린 말은 아닌 거 같다"며 응원하는 누리꾼의 댓글도 많아지고 있는 상황이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