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유 욕하고 성희롱한 악플러들, 고소 당해 '벌금형' 선고받았다

인사이트YouTube '1theK (원더케이)'


[인사이트] 권길여 기자 = 가수 아이유가 악플러에 강경 대응에 나섰다.


지난 25일 소속사 EDAM엔터테인먼트 측은 아이유를 욕하던 악플러들이 벌금형을 선고받았다고 밝혔다.


이어 소속사 측은 "악의적인 게시물을 작성하는 악플러들이 법적 조치를 받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며 어떠한 선처나 합의 없이 강력하게 대응할 것"이라고 전했다.


지난해에도 EDAM엔터테인먼트는 아이유에 대한 악의적 비방, 허위사실 유포, 성희롱, 사생활 침해, 인신공격 및 명예훼손 등 악성 게시물을 대상으로 강력한 법적 조치를 취하겠다고 공지한 바 있다.


인사이트YouTube '1theK (원더케이)'


소속사 측은 "그동안 신고 메일을 통해 한 비공개 카페에서 소속 아티스트에 대해 지속적인 악성 게시물이 게시되고 있다는 제보를 받았다"라며 "회사 내 자체 모니터링과 팬 여러분들께서 보내주신 자료를 통해 새로운 증거를 수집했고, 수사 기관에 추가 고소장을 제출해 가해자 다수의 신원을 확보했다"라고 전했다.


그러면서 가해자 중 일부는 지속적인 악플에 '벌금형'을 선고받았다고 덧붙였다. 이 외의 다수 가해자들도 수차례 소환 조사를 받았으며 조건부 기소유예 처분을 받은 것으로 전해졌다.


EDAM엔터테인먼트 측은 "당사는 아티스트 아이유와 팬 여러분을 향한 악성 게시물 근절을 위해 새로운 증거 자료 수집 및 보완, 자체 모니터링 등을 토대로 악성 게시물 관련 고소를 지속적으로 진행 중"이라며 범죄를 저지르고 있는 악플러들의 행동을 좌시하지 않겠다고 강조했다.


아이유는 또 다른 피해자가 나오지 않게 하기 위해 악플러에게 선처를 베풀지 않는 것으로 유명하다.


악플러들이 '참교육' 당했다는 소식을 접한 팬들은 기뻐하면서도, 안 좋은 온라인 문화가 되풀이되지 않기를 바라고 있다.


인사이트YouTube '1theK (원더케이)'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