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65만 유튜버 킹기훈, '인턴 유튜버' 뽑아서 100만 구독자까지 키워준다

인사이트YouTube '사나이 김기훈'


[인사이트] 김남하 기자 = 유튜브 구독자가 165만명에 달하는 유튜버 킹기훈(김기훈)이 100만 유튜버까지 성장할 '인턴' 크리에이터를 모집한다.


그는 "이제는 크리에이터와 디렉터가 함께 하는 2인 미디어 시대"라고 말하며 전문 디렉터들의 체계적인 지원 및 성장을 약속했다.


지난 20일 킹기훈은 자신의 유튜브 페이지에 "중대발표합니다"란 제목의 영상을 올렸다. 영상 속 킹기훈은 자신이 기획한 프로젝트에 대해 상세히 설명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YouTube '사나이 김기훈'


그는 "1인 미디어 시대가 대세라지만 지금의 미디어 시대는 전문인력을 필요로 하는 시대"라며 "기존 1인 미디어 체제의 한계를 보완하는 2인 미디어 체제가 필요하다"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유튜브 채널 성장에는 크리에이터의 역할 뿐만 아니라 디렉터가 중요한 역할을 한다고 강조했다.


킹기훈의 설명에 따르면 그가 소속된 회사 '예티어스'는 전문적인 컨설팅을 받을 유튜버를 모집한다.


인사이트YouTube '사나이 김기훈'


킹기훈, 킴성태, 턱형 등의 유튜브 채널을 크게 성장시킨 실무 디렉터가 직접 유튜브 활동의 기초부터 심화까지 코치하며 성장을 도울 것이라고 말했다.


불타는 열정과 색다른 아이디어로 킹기훈과 버금가는 대형 유튜버로 거듭나고 싶은 이라면 망설이지 말고 지원 접수를 해보자.


한편 지원 분야는 예능/코미디, 부동산/인테리어, 차량 관련 부문이며 본인이 가장 자신 있는 영상의 주소를 함께 지원서에 담아 보내야 한다.


자세한 지원 요강은 킹기훈의 채널 공지와 예티어스 공식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YouTube '사나이 김기훈'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