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대 체육교육학 전공한 '엄친아' 친형 공개한 샤이니 민호 (영상)

인사이트SBS '미운 우리 새끼'


[인사이트] 디지털뉴스팀 = '불꽃 카리스마' 샤이니 민호가 '엄친아' 친형을 공개했다.


지난 17일 방송된 SBS '미운 우리 새끼'에는 샤이니 민호가 스페셜 MC로 등장했다.


'동방신기'의 유노윤호, '슈퍼주니어'의 최시원과 함께 SM 열정 3대장으로 꼽히는 민호는 이날 방송에서 모든 열정과 승부욕의 근원지가 본인의 형이라고 밝혔다.


그는 "형이랑 두 살 차이가 나는데 모든 것에서 차이가 났다"며 "형은 공부도 잘하고 운동도 훨씬 잘하고 인기도 훨씬 많았다. 또 너무 잘 생겼다"라고 말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SBS '미운 우리 새끼'


실제로 민호의 친형은 서울대학교 체육교육학을 전공한 엘리트로 알려졌다. 민호 친형의 사진이 공개되자 서장훈은 "아이돌 느낌이 난다"라고 칭찬했고, 모벤져스도 "잘 생겼다"며 감탄하기도 했다.


민호는 "형이 정말 인기 많은 스타일이다. 그래서 엄마가 항상 형 반만 따라가라는 이야기를 했다"라고 고백했다.


그러면서 "난 전교 10등 근처에도 못 가봤는데 형은 항상 전교 순위가 상위권이었다. 한편으로는 부러운데 한편으로는 짜증이 나더라"라고 말했다.


인사이트SBS '미운 우리 새끼'


그 이유에 대해 "중학교 때 같은 학교를 다녔는데 빼빼로데이나 밸런타인데이 같은 때 난 선물을 몇 개만 받아도 뿌듯했는데 형은 한 보따리씩 싸 와서 엄청 부럽고 샘이 났다"라고 털어놨다.


또 형과 싸운 적은 없냐는 질문에는 "형 옷을 빼앗아 입었을 때 엄청 혼이 났다"라며 "소심하게 복수를 하려고 앞에서는 늘 지기만 하니까 형이 없을 때 책장 한 칸을 다 엎어놨다"고 회상했다.


이어 "그러고는 혼자 만족했는데 내가 외출하고 돌아오니 내 책장 3칸이 다 엎어져 있더라. 그래서 다시는 형한테 까불면 안 되는구나 깨달았다"라고 말해 한바탕 웃음바다가 됐다.


Naver TV '미운 우리 새끼'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