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힘들 때 '뒤통수' 치면 안돼" 남들 다 철구 손절하는데 '의리' 강조하며 곁에 남은 BJ 킴성태

인사이트YouTube '노래하는코트'


[인사이트] 박상우 기자 =  "힘들 때 곁에 있어 줘야지 뒤통수 치면 안 된다"


아프리카TV BJ 철구의 고(故) 박지선 외모 비하 논란 이후 다수 BJ, 유튜버들이 그에 대한 발언을 삼가거나 영상을 내리고 있다.  


이런 가운데 '비글즈' 멤버 킴성태가 수장 철구에 대한 의리를 지키겠다고 나섰다. 힘들 때일수록 곁을 떠나지 않겠다는 뜻이다.


지난 6일 킴성태는 아프리카TV 생방송을 켜고 동료 BJ 깨박이와 합방을 진행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아프리카TV


이날 두 사람은 깨박이가 속해 있는 '감크루'의 새 맴버를 뽑는 오디션에 대한 대화를 나눴다. 그러던 중 깨박이는 킴성태에게 감크루 오디션을 제안했다. 


깨박이는 "시기가 시기인 만큼 빠르게 로밍하고 이적해야한다"라며 "심사위원이니 가산점을 주겠다"라고 유혹했다. 


감크루도 아프리카TV 내에서 독보적인 인기를 구가하고 있는만큼 '거부할 수 없는 제안'이라고 볼 수 있다.  


하지만 킴성태는 흔들리지 않는 뚝심을 보였다. 철구를 뒤로한채 다른 크루로 이적할 수 없다는 속마음을 내비친 것.


킴성태는 "그래도 수장님 힘들 때 옆에서 있어줘야지"라며 "장난하냐. 어떤 X끼처럼 뒤통수 치고 그러면 안 된다"라고 말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아프리카TV


크루 수장인 철구를 생각하는 킴성태의 마음이 느껴지는 대목이었다. 


앞서 철구는 지난 3일 방송 도중 고(故) 박지선의 외모를 비하해 논란을 빚었다. 당시 그는 "박지선이 아니라 박미선이라고 했다"라고 해명했지만 시청자들의 비난을 피할 수 없었다.


논란이 불거진 이후 일부 BJ·유튜버는 그와 얽힌 영상을 삭제하거나 언급을 삼가는 등의 모습을 보이고 있다. 


철구와 지난 몇 개월간 게임 '메이플스토리', '리그 오브 레전드' 등을 함께 플레이하며 친분을 유지해 온 BJ 겸 유튜버 팡이요는 그가 출연한 영상을 모두 채널에서 삭제했다. 


아프리카TV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