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지민 "나 여자로서 애교 없어···남친에 밀당도 못해 고민이다"

인사이트Instagram 'roma.emo'


[인사이트] 디지털뉴스팀 = 배우 한지민이 애교 있어 보이는 것과 달리 실제 성격은 털털하다고 고백했다.


한지민은 4일 KBS Cool FM '사랑하기 좋은날 이금희입니다'에 출연했다.


DJ인 이금희는 한지만의 단아한 외모를 보며 감탄했다. 한지민 역시 이금희와 해당 프로그램의 팬임을 밝히며 훈훈한 분위기를 자아냈다.


한지민은 이날 방송에서 "제가 원래 조카에게는 애교를 잘 부리는데, 여자로서 애교가 있는지는 모르겠다"고 말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KBS Cool FM '사랑하기 좋은날 이금희입니다


이어 한지민은 "그건 공부한다고 되는 것이 아니더라. 애교는 노력해보고 싶다"고 웃었다.


애교가 없다는 깜짝 발언과 달리 한지민 방송 내내 상큼한 미소를 지어 팬들을 사로잡았다.


화이트 계열의 니트 의상은 한지민의 밝고 사랑스러운 매력을 더욱 돋보이게 했다.


인사이트

KBS Cool FM '사랑하기 좋은날 이금희입니다


인사이트Instagram 'roma.emo'


한지민은 이날 자신의 연애 고민을 토로하기도 했다.


방송에서 한지민은 "밀당이라는 걸 어디부터 어디까지 해야 하는지 모르겠고 그게 잘 안되더라. 저는 주는 사랑에 큰 기쁨을 얻는 편인데 밀당을 꼭 해야만 하나 싶다"라며 "남자분들에게 물어보면 밀당을 하는 편이 매력 있다고 하더라"고 털어놓기도 했다.


한편 한지민은 오는 10일 남주혁과 호흡을 맞춘 영화 '조제'의 개봉을 앞두고 있다.


'조제'는 처음 만난 그날부터 잊을 수 없는 이름 조제(한지민)와 영석(남주혁)이 함께한 가장 빛나는 순간을 그린 영화로 한지민은 자신만의 세계에 사는 조제의 내면을 섬세한 눈빛으로 그려내며 관객들의 몰입을 이끌 예정이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