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발기부전 겪었다"···신종마약 '해피벌룬' 마구 흡입한 20대 남자의 후회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Korea


[인사이트] 임기수 기자 = 이산화질소를 넣어 환각작용을 일으키는 '해피벌룬'을 남용하다 척수신경병에 걸린 20대 남성의 소식이 전해져 큰 충격을 주고 있다.


지난 18일 인하대병원과 일산 동국대병원 공동연구팀이 대한신경과학회지에 공개한 ‘해피벌룬으로 인해 발생한 척수신경병’ 보고서에 따르면 아산화질소 남용으로 척수신경병이 생긴 사례가 발생했다.


연구진은 최근 젊은 세대들 사이에서 이산화질소가 '해피벌룬'이라는 이름과 함께 환각제로 오·남용되고 있다고 밝혔다.


이 남성은 자동차 수리 관련 일에 종사해온 23세 남성 A씨는 공업용 아산화질소를 쉽게 접할 수 있어 병원을 찾기 1년 전부터 반복적으로 아산화질소를 흡입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이후 환각 효과와 고양감으로 흡입량을 계속 늘려 3~4개월 전부터는 아산화질소 8g이 들어 있는 캔을 1회에 200~300개씩, 1주일에 5회까지 흡입했다.


다량의 이산화질소를 흡입한 후부터 A씨는 보행 시 휘청거림이 시작됐고 양쪽 발의 감각 이상이 생겼으며 양쪽 손가락 말단의 감각 이상도 발생해 병원을 찾게 됐다.


의료진은 검사 결과 A씨에게서 아산화질소 과량 흡입에 의한 비타민B12 감소를 확인했다. 비타민B12가 부족해지면 빈혈과 신경계 이상이 생길 위험이 커진다.


게다가 아산화질소는 신경계 독성을 일으키는 치명적인 부작용도 있다.


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인사이트대한신경과학회지


A씨의 증상에 대해 아산화질소에 의한 비타민B12 결핍에 따른 척수신경병이라고 진단을 의료진은 비타민B12를 매일 1mg씩 근육주사로 1주간 투약·처치 등을 병행했다.


이후 주 1회로 2개월간 근육주사 후에는 경구제로 변경하여 투약했다. 증상이 발생한 지 1달 후부터 A씨의 감각 저하는 나아지기 시작했다.


다행히 치료를 받은 지 3개월이 지난 후에는 주관적인 근위약과 보행 불편감, 소변 장애 및 발기부전이 완전히 호전된 것으로 전해진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