환불원정대 첫 음방 무대 '후려치기' 하며 또 출연자들 괴롭히는 악플러들

인사이트MBC '쇼! 음악중심'


[인사이트] 박다솔 기자 = 그룹 '환불원정대'가 첫 음악방송 무대를 선보이며 성공적인 데뷔를 알렸다. 


예능 프로그램을 통한 프로젝트 그룹인 만큼 '보고 즐기면' 되는데도 출연진을 어떻게든 깎아내리려는 악플이 눈살을 찌푸리게 하고 있다. 


17일 방송된 MBC '쇼! 음악중심'에서 그룹 환불원정대는 신곡 'DON'T TOUCH ME'를 열창하며 화려하게 데뷔했다.


이들은 파워풀한 안무를 안정적으로 소화하며 탄탄한 실력을 과시했다. 많은 시청자가 환불원정대의 데뷔 무대에 박수를 보내며 "즐겁다", "정말 보기 좋다"라고 반응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Instagram 'aiki_kr'


하지만 몇몇 '불편러'들은 데뷔 무대에 불만부터 제기했다. 노래에 비해 안무가 부족했고, 안무가 좋은 노래를 망쳤다고 지적했다. 


안무를 맡은 댄서 아이키의 인스타그램까지 찾아가 악플 세례를 날렸다. 


방송에서 아이키는 "워낙 걸크러시하고 섹시한건 누구나 다 알고 있기 때문에 중성적인 이미지를 추구해봤다"라며 안무 콘셉트를 밝혔다.


실제로 환불원정대 'DON'T TOUCH ME' 안무에는 강렬한 느낌의 동작이 다수 포함됐다.


여러 긍정적인 요소가 있음에도 악플러들은 인신공격성 악플을 남겼다. "개인적으로 안무가 유치하다", "틱톡 챌린지용 안무 느낌이다", "안무 때문에 노래 다 망쳤다" 등 도를 넘는 악플을 쏟아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MBC '놀면 뭐하니?'


인사이트Instagram 'hangout_with_yoo'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