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GV, '2020 LoL 월드 챔피언십' 스크린X로 생중계

인사이트사진 제공 = CGV


[인사이트] 권길여 기자 = CGV가 한국팀이 출전하는 '2020 롤드컵' 8강 두 경기를 오는 15일과 18일 CGV용산아이파크몰을 비롯한 전국 38개 스크린X관에서 생중계한다고 밝혔다.


중국 상하이에서 열리고 있는 이번 대회에서 한국팀은 '담원 게이밍', 'DRX', '젠지 이스포츠' 3팀 모두가 8강행 티켓을 따내 팬들의 큰 관심을 끌고 있다.


15일 진행되는 8강전 경기는 지난 2020 LCK(LoL 챔피언스 코리아) 서머 우승팀인 '담원 게이밍'과 준우승팀인 'DRX'의 경기로, 한국팀의 맞대결이 펼쳐진다.


18일에는 2020 LCK 서머 3위팀 '젠지 이스포츠'와 2020 LEC(LoL 유로피언 챔피언십) 서머의 우승팀 'G2 Esports'의 경기가 열릴 예정이다. 모든 경기는 오후 7시에 진행된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CGV


CGV의 다면상영특별관 스크린X를 통해 정면 스크린에는 메인 중계 화면을, 좌, 우 스크린에는 게임에 집중하고 있는 선수들의 모습과 스탯 데이터(statistic data, 통계자료)를 각각 보여줌으로써 관객들이 최고의 몰입감으로 경기를 즐길 수 있도록 했다.


매 경기마다 '2020 롤드컵'을 스크린X로 관람하는 선착순 1,500명에게는 '작은 악마 티모', '달빛 여왕 럭스' 등의 인게임 아이템 스킨을 증정하고, 관람 고객 전원에게는 응원봉도 제공한다.


한국팀이 준결승과 결승 경기에 진출할 경우에도 스크린X로 생중계할 예정이다. 8강전과 준결승전 티켓가는 2만원이며, 결승전은 2만5천원이다. 자세한 내용은 CGV 홈페이지 및 모바일 앱 이벤트 페이지를 통해 확인 가능하다.


CJ CGV 박준규 ICECON 콘텐츠사업팀장은 "세계를 무대로 선전하고 있는 한국팀의 경기를 CGV 스크린X로 생중계할 수 있게 돼 기쁘다"며 "많은 팬들이 극장에서 3면 스크린에 펼쳐지는 롤드컵 경기를 관람하며, 색다른 즐거움을 만끽하셨으면 한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