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믹+감동' 다 잡아 개봉하자마자 가족영화 등극한 '담보' 실시간 후기

인사이트영화 '담보'


[인사이트] 장영준 기자 = 추석 연휴가 다가오며 온 가족이 즐거운 시간을 보낼 수 있는 극장가에 초점이 모이기 시작했다.


다양한 한국 영화가 개봉하며 예비 관객을 맞이하는 가운데 영화 '담보'가 극찬을 받고 있어 대중의 시선을 모은다.


29일 '담보'는 전국 멀티플렉스 상영관에서 막을 올리며 관객몰이를 시작했다.


'담보'는 사채업자 두석(성동일 분)과 종배(김희원 분)가 떼인 돈을 받으러 갔다가 얼떨결에 9살 승이(박소이 분)를 담보로 맡아 키우게 되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를 조명한다.


인사이트


인사이트영화 '담보'


작품은 개봉 전부터 성동일, 김희원, 하지원 등 걸출한 배우진이 총집합해 기대를 모았다.


많은 이의 관심이 쏠린 상황 속에서 '담보'는 관객의 높은 기대심을 완벽히 충족시킨 듯하다.


일찍이 개봉과 동시에 작품을 관람한 이들은 진한 감동을 안기는 '담보'에 아낌없이 칭찬을 전하고 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네이버 영화


이들은 "마지막 배우들 연기가 감동적이었다. 뭉클하다", "어린 승이 연기한 배우 귀엽더라", "성동일은 왜 바라보기만 해도 가슴이 찡하지" 등의 찬사를 내뱉었다.


더불어 연출적인 측면에서 역시 "울림 있는 영화", "힐링 무비", "아침부터 울었다", "유쾌하고 감동적이다" 등의 평을 내놓았다.


가족 영화로 안성맞춤이라는 평을 받기 시작한 '담보'가 추석 시즌 얼마나 많은 관객의 마음을 울릴지 기대가 쏠린다.


인사이트


인사이트영화 '담보'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