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버트 패틴슨, 코로나 완치 후 '더 배트맨' 촬영 재개한다

인사이트Twitter 'TheBatman'


[인사이트] 장영준 기자 = 코로나19 확진 판정으로 팬의 걱정을 샀던 할리우드 배우 로버트 패틴슨이 건강을 되찾았다.


17일(현지 시간) 영화 '더 배트맨' 제작사 워너브러더스 측은 출연 배우 로버트 패틴슨의 코로나19를 완치를 알렸다.


이들은 "로버트 패틴슨이 코로나19 격리를 마쳤다. 영국에서 '더 배트맨' 촬영을 다시 시작했다"고 밝혔다.


앞서 지난 3월 '더 배트맨'은 코로나19 팬데믹 현상으로 1/4 분량까지 촬영했다가 제작을 중단한 바 있다.


인사이트Instagram 'robertpattinsonofficial'


인사이트Instagram 'pennock_art'


이후 9월 1일 촬영을 재개했으나 주연 배우 로버트 패틴슨의 코로나19 양성 반응을 받으며 불과 며칠 만에 '더 배트맨' 촬영을 중단하고 말았다.


그러나 이날 로버트 패틴슨이 건강을 되찾았음에 따라 '더 배트맨' 촬영이 다시 활기를 찾을 것으로 보인다.


로버트 패틴슨은 '더 배트맨'에서 주인공 배트맨, 브루스 웨인 역을 맡았다.


인사이트YouTube 'Warner Bros. Pictures'


인사이트영화 '트와일라잇'


지난달 공개된 영화 예고편에 따라 로버트 패틴슨은 이전 시리즈보다 강렬한 배트맨 연기를 선보일 것으로 기대된다.


한편 로버트 패틴슨이 촬영을 재개한 '더 배트맨'은 '혹성탈출' 시리즈를 연출했던 맷 리브스 감독이 메가폰을 잡았다.


최고의 조합이라는 칭찬이 아쉽지 않은 '더 배트맨'은 오는 2021년 10월 1일 개봉 예정이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