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는 형님'서 입금 전후 사진에 대해 "잠깐 살쪘다"고 해명한 고경표

인사이트JTBC '아는 형님'


[뉴스1] 이아영 기자 = 고경표가 '입금 전후 사진'에 대해 해명했다.


12일 오후 방송된 JTBC '아는 형님'에는 배우 서현과 고경표가 출연했다.


두 사람은 방송을 앞둔 새 수목드라마 '사생활'에서 호흡을 맞춘다. 서현은 부모님으로부터 사기 조기교육을 받은 차주은 역으로, 고경표는 대기업 팀장으로 위장한 채 사기꾼으로 활동하는 이정환 역으로 분한다.


인사이트


인사이트JTBC '아는 형님'


이날 고경표는 온라인에서 화제를 모은 '입금 전후 사진'에 대해 해명했다. 고경표는 "거의 15kg 정도 차이가 난다"며 "많이 나갈 때는 90kg 정도 나갔다"고 밝혔다. 이어 "오해가 있는 게 원래 풍채가 크고 살집이 있는 사람이라고 생각하는 것 같다"며 본래는 마른 편이라고 설명했다. 그는 "학교에서 연극 연출을 하며 작품을 안 하고 쉬다 보니까 살이 찐 적이 있다. 그때 한 번 찐 것이다. 그때 행사를 다니지 말았어야 했다"고 말해 웃음을 안겼다.


특히 "사진의 표정이 다른 건 행사의 분위기 때문이다"라며 표정이 밝은 건 액션 쾌활극, 표정이 어두운 건 영화 '곡성' 시사회 때라고 설명했다.


인사이트JTBC '아는 형님'


Naver TV '아는 형님'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