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 최초 N95 등급의 끈 없는 '투명 마스크' 출시된다

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인사이트] 김한솔 기자 =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이 장기화되면서 이제 마스크는 없어서는 안 될 필수품이 됐다.


마스크는 코로나19에 감염되지 않기 위한 유일한 방어책인 만큼 종일 착용해야 하지만 귀가 너무 아파 고통을 호소하는 사람이 많다. 또한 피부에도 악영향을 미쳐 트러블로 고민하는 이도 늘고 있다. 그리고 마스크가 얼굴의 절반을 가리고 있어 감정파악이 점점 어려워 지고 있다.


앞으로 얼마나 더 오래 마스크를 착용해야 할 지 예상이 불가능한 상황.


인사이트


인사이트Kickstarter


이런 고민들을 모두 해결해줄 끈 없는 투명 마스크가 개발됐다.


최근 클라우드펀딩사이트 '킥스타터(Kickstarter)'에는 세계 최초의 투명한 N95 등급 페이스 마스크 '씨어스95(SEEUS95)'가 소개됐다.


콜럼비아 대학의 디자인 및 소재 기술 담당 교수를 역임한 앨리스 천이 개발한 이 마스크는 재활용이 불가능해 환경을 파괴하고 강한 압박을 줘 의료진에게 통증을, 시민들에게 불편함을 주는 기존 마스크의 단점을 보안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Kickstarter


씨어스95는 귀 끈이 없어 장시간 착용으로 인한 통증이 발생하지 않고 피부에 무해한 키토산과 실리콘으로 만들어져 피부 자극도 주지 않는다.


그리고 대나무, 실크, 은, 카본 등 자연 섬유로 제작된 N95 필터는 교체가 가능하고, 마스크는 물로 간편하게 세척이 가능해 환경친화적이기까지 해 출시일에 관심이 모이고 있다.


한편 씨어스95는 현재 2천여 명이 후원하고 있으며 현재까지 22만2,664달러(한화 약2억 6,492만 원)이 모였다.


YouTube 'Wearable Search'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