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디어 생애 '첫 셀카' 남겨줘 랜선 이모들 심장 착즙한 '잼잼이' 희율이

인사이트Instagram 'moonheeyul'


[인사이트] 지미영 기자 = 가수 문희준, 소율 부부의 딸 '잼잼이' 희율이가 첫 셀카에 도전했다.


지난 15일 희율이 인스타그램 계정에는 "잼나잇"이라는 문구와 한 장의 사진이 올라왔다.


공개된 사진에는 집 쇼파에서 사진을 찍고 있는 희율이의 모습이 담겼다.


스트라이프 티셔츠를 입은 희율이는 똘망똘망한 눈망울로 랜선 이모들의 마음을 녹였다. 


인사이트


인사이트Instagram 'moonheeyul'


특히 앞으로 쭉 뻗은 희율이의 손을 보면 셀카를 찍었다는 점을 유추할 수 있다.


그동안 셀카를 찍지 않던 희율이었기에 해당 사진에 대한 관심은 증폭될 수밖에 없다.


아직 셀카가 어색한 듯 희율이는 정면을 바라보지 못했음에도 여전히 귀염뽀짝한 비주얼을 뽐냈다.


팬들 역시 "볼 누르면 뾱 소리 날 것 같아", "진짜 인형같다" 등 뜨거운 반응을 쏟아냈다.


한편 희율이는 지난 9일 방송을 끝으로 KBS2 '슈퍼맨이 돌아왔다'에서 하차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KBS2 '슈퍼맨이 돌아왔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