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봉 하루 앞두고 '예매율 1위' 찍으며 흥행 예고한 황정민X이정재 주연 '다만 악에서 구하소서'

인사이트영화 '다만 악에서 구하소서'


[인사이트] 장영준 기자 = 홍원찬 감독의 영화 '다만 악에서 구하소서'가 개봉 전부터 뜨거운 사랑을 받고 있다.


4일 오후 4시 20분께 영화진흥위원회 통합전산망에 따르면 '다만 악에서 구하소서'(다만 악에서)는 예매율 48.6%를 기록했다.


이는 예매 관객수가 8만 769명에 달하는 것으로, 현재 박스오피스 1위인 '강철비2: 정상회담' 보다 약 21.6%(3만 6천여 명) 높은 수치다.


영화는 마지막 청부살인 미션 때문에 새로운 사건에 휘말리게 되는 인남(황정민 분)과 그를 쫓는 무자비한 추격자 레이(이정재 분)의 처절한 추격과 사투를 그린다.


인사이트영화 '다만 악에서 구하소서'


인사이트영화진흥위원회


이 작품은 약 7년 전 극장가를 휩쓸었던 영화 '신세계'에서 피 말리는 이야기를 써 내려간 배우 황정민과 이정재의 재회로 높은 관심을 모았다.


전작에서 의형제로 출연한 황정민과 이정재는 '다만 악에서' 서로 죽여야 하는 처지에 놓인 킬러로 등장한다.


이들은 예고편에서부터 눈길을 뗄 수 없는 정교한 액션 신을 선보였다.


인사이트


인사이트영화 '다만 악에서 구하소서'


여기에 더해진 대세 연기파 배우 박정민의 등장은 '다만 악에서'를 향한 극장가의 기대를 한껏 높인다.


믿고 보는 배우진의 출연과 남다른 액션 신을 자랑하는 '다만 악에서'가 극장가에서 얼마나 큰 사랑을 받을지 귀추가 주목된다.


한편 영화 '다만 악에서 구하소서'는 오는 5일 전국 멀티플렉스 상영관에서 개봉한다.


인사이트영화 '다만 악에서 구하소서'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