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기랑 결혼하고 싶다는 팬에 "매니저로 같이 일하자♥"고 제안한 안보현

인사이트YouTube 'GQ KOREA'


[인사이트] 지미영 기자 = 배우 안보현이 자신과 결혼을 원하는 팬들에게 명쾌한 답(?)을 내려줬다.


지난 6일 GQ KOREA 측은 공식 유튜브 채널을 통해 "배우 안보현이 사랑에 빠지는 순간"이라는 제목의 영상을 공개했다.


공개된 영상에는 화보 촬영을 마치고 간략한 인터뷰를 하고 있는 안보현의 모습이 담겼다.


관계자는 안보현에게 "포털에 안보현과 결혼하는 방법을 묻는 질문이 있다"라고 운을 뗐다. 


인사이트


인사이트YouTube 'GQ KOREA'


부끄럽게 웃던 안보현은 "질문도 상당히 나이스하고 답변도 나이스하게 드리고 싶다"라며 입을 열었다.


이어 안보현은 "사람과 사람이 만날 때 첫눈에 반하거나 그러지는 않는다. 오랜 시간 동안 옆에 같이 있으면서 함께 있다 보니까 마음이 가고 그랬다"라고 자신의 연애 스타일을 밝혔다.


그러면서 그는 자신의 바로 옆에 있으면 결혼할 수 있을 거라며 너스레를 떨었다. 


인사이트YouTube 'GQ KOREA'


인사이트FN엔터테인먼트


다시 말해, 자신과 일을 같이 하면 함께 보내는 시간이 많아지는 만큼 결혼할 가능성도 높아진다는 것이다.


안보현은 "저의 스타일리스타가 항상 옆에 있고 또 매니저도 제 옆에 있으니까. 저희 회사로 취직을 하시죠. 빈자리가 많으니까"라고 덧붙였다.


해당 영상을 접한 누리꾼은 "이력서 뽑으러 간다", "오빠 딱 기다려요" 등 뜨거운 반응을 쏟아냈다.


인사이트FN엔터테인먼트


YouTube 'GQ KOREA'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