월드비전, 한국전쟁70주년x월드비전70주년 맞아 '월드 이즈 원' 콘서트 개최

인사이트사진 제공 = 월드비전


[인사이트] 김한솔 기자 = 월드비전은 한국전쟁과 월드비전 70주년의 의미를 담는 동시에 최근 코로나19로 힘겨워하는 전 세계인을 응원하기 위해 '월드 이즈 원(World is One)' 콘서트를 오는 9일 개최한다고 밝혔다.


월드비전은 한국전쟁 70주년이자, 월드비전이 태어난 70주년인 지금 코로나19로 전 세계가 위기에 처했지만 다시 한번 선한 영향력으로 전 세계가 하나가 될 수 있다는 의미를 담은 '월드 이즈 원' 캠페인을 지난 5월부터 전개해왔으며, 그 일환으로 이번 콘서트를 MBC와 공동기획했다.


관객들은 오늘(8일)부터 9일까지 후원 참여가 가능하다. 국내 관객들은 문자(#70797900)를 통해 좋아하는 아티스트의 이름으로 응원 문자메시지를 보내면 문자 1건당 2천원이 후원되며, 후원금은 아티스트의 이름으로 월드비전에 기부된다.


해외 팬들 역시 해시태그 인증 이벤트를 통해 기부에 동참할 수 있다. 코로나를 극복하자는 의미에서 손으로 승리의 W를 만들어 사진 촬영을 하고 인스타그램에 '#worldisone', '#월드이즈원' 해시태그와 함께 업로드하면 된다. 챌린지 참여자가 1천명이 넘으면 1천만원이 월드비전에 기부될 예정이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월드비전


콘서트를 통해 모금된 후원금은 전 세계 71개국에 월드비전의 '코로나19 긴급구호 프로그램'을 지원하는 데 사용될 예정이다.


코로나19 긴급구호 프로그램은 코로나19 및 감염병 예방을 위한 손 씻기 시설 설치, 위생교육 제공 등 예방활동, 의료 인력 장비 지원과 수용 부족 병원 격리 및 검사용 의료 텐트를 지원하는 보건 사업 지원, 사회심리적 교육 및 빈곤가정의 긴급 구호 키트 제공 등 다각적 아동보호, 코로나19 위험에 노출된 아동보호 등으로 구성돼 있다.


무관중 온라인 콘서트로 진행되는 이번 콘서트를 위해 300명의 온라인 관객을 사전 모집했고, 전 세계 K-POP 팬들 뿐 아니라, 월드비전 후원자와 세계 곳곳에 있는 월드비전 직원들도 랜선으로 콘서트에 함께 할 예정이다.


월드비전 양호승 회장은 "70년 전, 전쟁으로 고통받던 우리가 많은 국가들의 도움을 통해 극복하고 이제는 돕는 국가가 된 것처럼 이제 우리도 코로나19로 더욱 큰 어려움에 처한 국가에 희망을 전하기 위해 이번 콘서트를 기획하게 되었다"며, "온라인에서 진행되는 이번 콘서트는 국경을 초월해 전 세계 취약계층과 아동들을 위해 힘써온 월드비전의 이념에 부합하는 새로운 기부 형태인 만큼 많은 분들이 동참해 주시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월드비전


한편, 이번 콘서트는 오는 9일 오후 7시 MBC 일산 공개홀에서 진행되며, MBC M과 네이버TV, V-Live(해외)를 통해 생중계돼 전세계 어디서든 시청이 가능하다.


슈퍼주니어 이특과 오마이걸 승희가 진행자로 참여하며, 슈퍼주니어·마마무·오마이걸·우주소녀·헤이즈와 재즈 뮤지션 나윤선 등 총 14팀의 K-POP 뮤지션이 무대에 올라 전 세계인들에게 응원과 위로의 메시지를 전할 예정이다.


더 자세한 사항은 월드비전 공식 인스타그램과 페이스북, '월드 이즈 원' 콘서트 홈페이지를 통해서 확인할 수 있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