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름맞이 업데이트로 '배그·옵치' 제치고 PC방 점유율 2위로 떡상한 갓겜 '피파4'

인사이트피파온라인4


[인사이트] 천소진 기자 = 인기 온라인 게임 '피파온라인4'가 역대급 점유율로 주말 PC방을 장악했다.


27일 게임 전문 리서치업체 게임트릭스에 따르면 지난 26일 피파온라인4가 PC방 점유율 6.99%로 2위를 차지했다.


온라인 게임에서 줄곧 강세를 보이던 배틀그라운드와 오버워치 등을 제치고 무서운 상승세를 기록한 것이다.


이날 1위는 46.73%를 점유한 리그 오브 레전드였으며 3위는 6.72%의 배틀그라운드, 4위는 6.11%의 오버워치였다.


인사이트YouTube 'EA SPORTS TM FIFA 온라인 4'


인사이트게임트릭스


FPS 게임들 사이에서 피파온라인4가 무려 2위를 차지한 것은 의미가 크다.


피파온라인4의 경우 그동안 꾸준히 10위권을 지켰으나 배틀그라운드, 오버워치, 서든어택 등과 같은 사격 게임에 밀려 상승세를 보이지 못했다.


그러나 이날 74.78%의 증가율을 기록하며 자존심을 완벽하게 지켜냈다.


일각에서는 피파온라인4가 여름 대규모 업데이트를 실시한 것이 유저들을 끌어모은 데 한몫했다고 보고 있다.


인사이트피파온라인4


지난 4월 도입된 스트리트 풋볼모드 '볼타 라이브'가 정규 시즌을 오픈하면서 볼타 라이브 공식경기 추가와 함께 친선 경기에서 상대 팀 초대가 가능해졌다.


또한 볼타 라이브에도 선수 컨디션이 적용되며, 포지션별로 원하는 선수를 직접 선택할 수 있도록 바껴 더 폭넓게 게임을 즐길 수 있도록 했다는 평이다.


수많은 신작 게임 출시와 기존 게임들의 업데이트 속에서도 최상위권을 차지한 피파온라인4에 수많은 이들이 열광하고 있다.


황금 주말을 맞이해 2위까지 치고 올라온 피파온라인4가 앞으로도 꾸준한 인기를 이어갈 수 있을지 지켜볼 필요가 있겠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