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니메이션서 '뿅' 튀어나온 비주얼로 덕후들 심쿵하게 하는 '센과 치히로 동전 지갑'

인사이트텐바이텐


[인사이트] 디지털뉴스팀 = "귀염 뽀짝 동전지갑 우정템 맞출 친구들 여기 여기 모여라"


인기 애니메이션 '센과 치히로의 행방불명'에서 아가 보우가 변한 동물 캐릭터를 기억하는가.


덩치 큰 아가 보우에서 오동통한 몸매에 하마를 닮은 쥐로 변신한 '보우네즈미'는 깜찍한 비주얼로 많은 사랑을 받은 캐릭터다.


이 사랑스러운 연보라색 귀여운 쥐, 보우네즈미가 최근 각종 온라인 커뮤니티에 인형으로 등장해 인기를 누리고 있다.


동전지갑으로 탄생한 '보우네즈미 인형'은 앙증맞은 손과 발 그리고 살랑살랑 흔들리는 꼬리가 특징이다.


인사이트


인사이트잡화점지지


언뜻 보면 그저 푹신하고 부드러운 인형 같아 보이지만 이 인형의 매력 포인트는 꼬리에 있다.


인형의 앙증맞은 꼬리를 올리면 숨겨져있던 수납공간이 나타난다.


이 수납공간은 조그마한 사이즈로 동전이나 간단한 소품을 넣어 다닐 수 있다.


보우네즈미 동전지갑을 접한 누리꾼은 "너무 귀엽다", "이건 꼭 사야 해", "우정템으로 당장 맞추자"라는 반응을 보였다.


한편, 보우네즈미가 등장한 '센과 치히로의 행방불명' 애니메이션은 지난 2001년 개봉한 일본의 미야자키 하야오 감독의 대표작으로 현재까지도 오랜 사랑을 받고 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잡화점지지


인사이트텐바이텐


인사이트기사의 이해를 돕기 위한 자료 사진 /  애니메이션 '센과 치히로의 행방불명'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