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0만 구독자 보유한 '롤 황제' 페이커, 유튜브 수익으로만 연 '30억' 받는다

인사이트뉴스1


[인사이트] 성동권 기자 = 리그 오브 레전드의 살아있는 전설 '페이커'가 100만 구독자를 달성했다.


60만 구독자를 보유한 T1 공식 유튜브 채널보다 40만이 높아 전 세계적인 페이커의 인기를 실감케했다.


페이커가 100만 구독자를 보유함에 따라 프로게이머가 아닌 유튜버로서의 수익에 대한 누리꾼들의 궁금증이 쏟아졌다.


인사이트YouTube 'T1 Faker'


인사이트NoxInfluencer


유튜브 채널 수익 계산 사이트인 'NoxInfluencer'에 따르면 페이커의 예상 월 수익은 약 2,400만 원이다.


대회 일정으로 방송을 켜지 못하는 날이 있어 영상 업로드의 주기가 일정하지는 않지만 월 수익을 토대로 연수입을 계산할 시 연 30억 가량을 유튜브 수익으로 벌어들일 것으로 예측된다.


이 밖에도 라이브 방송 도중 시청자들에게서 받는 후원 금액까지 고려한다면 방송을 통한 페이커의 수익은 상상을 초월할 것으로 보인다.


프로게이머로서 연봉이 공개된 적은 없지만 페이커의 연봉은 e 스포츠 최대 금액인 약 30억 원으로 알려져 있으며 인센티브와 상금 등의 수입은 별도로 알려져 있다.


하지만 페이커는 엄청난 연봉에도 불구하고 "돈을 쓸데가 없어서 용돈으로 20만 원 정도를 사용한다"라고 말해 누리꾼들을 깜짝 놀라게 했다.


인사이트YouTube 'T1 Faker'


한편 페이커는 SKT 데뷔 시절부터 세상을 깜짝 놀라게 하는 실력으로 단숨에 슈퍼스타로 등극했다.


LCK 9회 우승을 차지하며 누구도 넘보지 못할 역사를 써 내려가고 있는 페이커는 e스포츠 선수 최초로 T1의 파트 오너가 되기도 했다.


어느새 2020 LoL 챔피언스 코리아 서머 정규 시즌이 일주일 앞으로 다가온 가운데, 페이커가 또 한 번 LCK 우승을 차지할 수 있을지 누리꾼들의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