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자 '백상예술대상'서 쟁쟁한 후보들 꺾고 '신인상' 받은 안효섭

인사이트제56회 백상예술대상


[인사이트] 지미영 기자 = 배우 안효섭이 쟁쟁한 후보들을 꺾고 신인상을 받는 영광을 누렸다.


5일 경기도 일산 킨텍스 7홀에서는 제56회 백상예술대상이 성황리에 개최되고 있다.


이날 TV 부문 '신인상' 남자 부문에는 김강훈, 안보현, 안효섭, 옹성우, 이재욱이 올랐다.


치열한 경쟁 끝에 안효섭이 신인상을 품에 안았다.


인사이트제56회 백상예술대상


안효섭은 "내가 이 자리에 설 수 있는 건, 내가 잘해서가 아니라 스태프 분들, 동료, 선배님 분들이 이끌어주셨기 때문에 가능했다고 생각한다"라고 소감을 전했다.


이어 안효섭은 북받쳐오르는 감정을 주체하지 못하고 눈물을 훔쳤다.


소감 말미에 안효섭은 코로나와 혈투를 벌이고 있는 의료진을 언급하기도 했다.


그는 "밤낮으로 고생하고 계시는 의료진들에게 존경과 감사를 표하고 싶다"라고 전했다.


한편 백상예술대상은 코로나 여파로 무관중으로 진행 중이다. 현재 JTBC, JTBC2, JTBC4에서 동시 생중계된다.


인사이트제56회 백상예술대상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