샤이니 멤버들 대신 팬 선물에 사인하면서 故종현 잊지 않고 이름 써넣은 태민

인사이트Vlive 'SMTOWN


[인사이트] 디지털뉴스팀 = 그룹 '샤이니' 멤버 태민이 故종현의 빈자리를 챙겨주며 감동을 안겼다.


25일 태민은 데뷔 12주년을 맞아 브이라이브로 '랜선 축하 파티'를 즐겼다. 현재 온유, 키, 민호가 군 복무 중인 상황이기에 태민은 홀로 팬들과 만났다.


이날 태민은 "여러분들이 1등 만들어 주고 상 받게 해주고 그래서 여러분들께 상을 주려고 한다"며 빈 상장을 꺼내 들었다.


그리고는 상 이름을 '항상'이라고 써넣은 뒤 "항상 곁에서 늘 그 자리에서 샤이니를 지켜준 당신께 이 상을 수여합니다. 사랑합니다"라고 하고 싶은 말을 써 내려갔다.


인사이트


인사이트Vlive 'SMTOWN'


그리고 '샤이니 드림'으로 글을 끝마친 뒤 상의 진가를 더해줄 서명 차례가 돌아왔다.


태민은 "저는 모든 멤버들의 사인을 할 수 있습니다"며 가장 먼저 온유의 사인을 능숙하게 했다.


그리고 두 번째로 종현의 사인을 해 늘 마음 속으로 그를 생각하고 있음을 알렸다.


인사이트


인사이트Vlive 'SMTOWN'


민호, 키, 그리고 자신의 사인까지 마친 태민은 다른 버전으로 여러 장의 상장을 만들며 종현을 추억했다.


이 장면은 팬뿐만 아니라 종현을 기억하고 있는 많은 이들에게 감동으로 다가왔다.


한편 샤이니는 2008년 5월 25일 싱글 앨범 '누난 너무 예뻐'로 데뷔했다. 2017년 12월 종현이 세상을 떠난 뒤에는 온유·키·민호·태민 4인조로 활동 중이다. 


인사이트온라인 커뮤니티


※ 관련 영상은 17분 40초부터 확인할 수 있습니다.


Vlive 'SMTOWN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