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탄 슈가 "아이유 협업곡 좋아서 자주 듣고 있다"

방탄소년단 BTS 슈가가 28일 오후 서울 여의도 KBS홀에서 열린 '2018 KBS 가요대축제' 시상식에 참석해 레드카펫을 밟고 있다.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인사이트] 지미영 기자 = 방탄소년단 슈가가 아이유와의 협업곡을 언급해 시선을 모았다.


2일 슈가는 브이 라이브 채널을 통해 오디오 방송 '슙디의 꿀 FM 07.13'을 진행하며 팬들과 소통했다.


이날 슈가는 아이유와의 협업 비하인드 스토리를 공개했다.


슈가는 신곡을 기대하고 있다는 팬들에게 "(신곡 공개) 곧이다"라고 말하며 기대감을 높였다.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인사이트Twitter '_IUofficial'


이에 게스트로 출연한 RM은 "난 들었다. 되게 좋다. 이건 완전 드라이브송이다"라며 극찬을 아끼지 않았다.


슈가는 "작업이 되게 매끈하게 진행됐다. 비트 써서 보내니까 멜로디가 훅 왔다"라고 설명했다.


이어 그는 "나도 작업을 하고 자주 듣고 있다"라고 덧붙였다.


그러면서 그는 "원래 (노래가) 내 손을 떠나는 순간부터 잘 안 듣는다. 왜냐하면 내가 들으면 아쉬운 것만 들린다"라고 덧붙였다.  


인사이트


인사이트Twitter '_IUofficial'


즉 슈가는 작업이 완료된 노래임에도 너무 좋아 예외적으로 계속 듣게 된 것이다.


방송을 접한 누리꾼은 "빨리 음원 나왔으면 좋겠다", "벌써 설렌다" 등 열렬한 반응을 쏟아냈다.


한편 아이유와 슈가의 컬래버레이션 곡 '에잇'은 오는 6일 발표된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