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 관계자에게까지 '비즈니스 부부'라 오해받는다는 홍현희♥제이쓴 부부

인사이트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


[인사이트] 이원선 기자 = 인테리어 디자이너 제이쓴, 개그우먼 홍현희 부부가 '비지니스 부부'라는 소문에 대해 해명했다.


지난 14일 방송된 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는 '설렘 주의보! 신이 내린 비주얼 커플' 특집으로 꾸며진 가운데 제이쓴, 홍현희 부부와 장민, 강수연 커플이 출연해 입담을 뽐냈다.


이날 MC 박나래는 제이쓴, 홍현희 부부에게 "비즈니스 커플이라는 소문을 잠재우기 위해서 나왔다고 하더라"라고 질문을 던졌다.


이에 제이쓴은 "아직도 길을 가다 보면 '두 분이 정말로 사랑하냐'는 질문을 많이 받는다"라고 말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


홍현희도 "저희 부부가 리얼리티를 많이 하다 보니까 방송 관계자분께서도 의심하는 눈치다"라고 밝혔다.


또 제이쓴은 "제가 유튜브 채널을 운영 중인데, 저희 집을 보고 거기 세트장 대여비가 얼마냐고 묻는 전화도 오곤 한다"라고 덧붙여 웃음을 자아냈다.


이에 MC들은 "두 사람이 아직 키스를 하지 않았다", "각자 사는 집에 따로 있다" 등의 괴소문을 언급했다. 이에 홍현희는 "그랬다면 여기에 나오지 못했을 것"이라고 루머에 대해 못을 박았다.


인사이트


인사이트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


하지만 박소현은 "밸런타인데이 때 제이쓴 부부와 회식을 했다. 근데 제이쓴 씨가 먼저 일어나더라. 홍현희 씨를 데려가라고 했는데도 먼저 가더라"라고 말해 의문을 제기했다.


이에 제이쓴은 당황한 듯 "그때가 마침 인테리어 마감일이었다"라고 해명해 웃음을 더했다.


이를 본 누리꾼은 "두 사람이 비즈니스 부부라니 말도 안 돼", "두 분 보면 나까지 기분 좋아짐", "진짜 잘 어울리는 예쁜 부부"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편 홍현희와 제이쓴은 지난 2018년 10월 백년가약을 맺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


인사이트싸이더스HQ


Naver TV '비디오스타'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